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18.3℃
  • 맑음강릉 19.3℃
  • 구름조금서울 17.7℃
  • 구름조금대전 19.8℃
  • 연무대구 20.2℃
  • 구름조금울산 19.1℃
  • 연무광주 19.2℃
  • 구름많음부산 18.6℃
  • 구름조금고창 19.9℃
  • 흐림제주 19.4℃
  • 맑음강화 17.2℃
  • 맑음보은 17.9℃
  • 맑음금산 19.1℃
  • 흐림강진군 19.0℃
  • 구름많음경주시 20.0℃
  • 구름많음거제 18.6℃
기상청 제공

민주당, 대북 규탄 결의안 추진..."北 반문명적·야만적 만행 용납 안돼"

 

더불어민주당은 25일 북측이 연평도 해상에서 실종된 우리 공무원에게 총격을 가해 살해하고 시신을 불태운 사건과 관련해 국회 차원의 대북 규탄 결의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어제 우리는 북한군에 의해 자행된 참담하고 끔찍한 반인륜적 만행 소식을 접했다"며 "어떤 이유에서든 북한의 반문명적 야만적 만행은 용납될 수 없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북한은 대한민국 국민과 희생자에게 사과하고 사건 책임자를 처벌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며 “국회 차원의 대북 규탄 결의안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어제 국방위에서 북한 무력 도발 규탄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처리했다"며 "야당과 협의해 본회의에서 규탄 결의안을 처리, 북한 만행에 대한 대한민국 국회의 엄중하고 단호한 입장과 결의를 세계에 알리겠다"고 강조했다. 

 

앞서 24일 국회 국방위는 긴급현안보고를 위해 전체회의를 열고 '해수부 공무원에 대한 북한의 총격 등 무력도발행위 규탄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국방위는 결의안을 통해 "북한의 반인륜적 만행은 대한민국에 대한 중대한 무력도발행위이며, 한반도 안정과 동북아시아 평화를 위협하는 아주 심각하고 중대한 위협임을 확인한다"며 "이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국방위는 규탄 결의안에서 △이번 만행은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명백한 무력도발행위임이라는 것을 확인 △북한에 한반도 군사적 긴장 유발 행위 중단 및 사과 촉구 △책임자 강력 처벌 및 재발방지 대책 마련을 결의했다. 

 

아울러 △정부에 국민의 생명과 신체를 보호하기 위한 확고한 군사대비태세 유지 및 추가 무력도발행위에 대한 신속하고 단호한 대응 △이번 만행이 동북아시아 평화에 대한 중대한 위협이라는 인식을 국제사회와 교류 △북한이 군사적 도발행위를 중단·포기할 수 있게 하는 외교적 노력 병행 등을 촉구했다.

 

[ 경기신문 = 정영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