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8 (토)

  • 맑음동두천 -2.5℃
  • 구름조금강릉 3.2℃
  • 맑음서울 -0.3℃
  • 구름많음대전 1.6℃
  • 맑음대구 2.7℃
  • 맑음울산 2.9℃
  • 흐림광주 5.6℃
  • 맑음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5.7℃
  • 흐림제주 9.2℃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0.5℃
  • 맑음금산 -0.1℃
  • 흐림강진군 6.9℃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수원서 일가족 5명 코로나19 확진…역학조사 진행 중

 

수원시에서 일가족 5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2일 수원시는 권선구 금곡동에 거주하는 일가족 5명이 이날 전원 코로나19 양성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21일 확진된 충남 천안 244번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며, 현재 이들에 대한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수원시는 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심층 역학조사 결과가 확인되는 대로, ‘확진자의 접촉자’가 발생하여 불특정 다수에게 감염이 전파되었을 우려가 있는 장소를 신속히 알려드리겠다”고안내했다.

 

한편 지난 19일 수원시는 코로나19 확진자 정보공개 범위와 관련해 성별·연령·국적·거주지 상세정보·직장명 등 개인을 특정할 수 있는 정보는 공개하지 않기로 하고, 감염병 예방에 필요한 부분만 공개한다고 발표했다.

 

당시 염태영 시장은 “확진자는 감염병의 피해자이자 우리의 이웃이라는 사실을 기억해주시고 ‘역지사지’의 마음으로 널리 이해해 달라”고 당부했다.

 

[ 경기신문 = 신연경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