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8 (일)

  • 구름많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8.1℃
  • 맑음서울 6.2℃
  • 구름많음대전 7.0℃
  • 구름조금대구 8.3℃
  • 맑음울산 7.8℃
  • 맑음광주 8.1℃
  • 맑음부산 7.9℃
  • 맑음고창 7.8℃
  • 맑음제주 11.2℃
  • 구름조금강화 6.4℃
  • 흐림보은 6.6℃
  • 구름많음금산 6.8℃
  • 맑음강진군 9.1℃
  • 맑음경주시 7.6℃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수도권기상청 "오늘과 내일 사이 태풍급 강풍·대설·풍랑·한파 주의"

 

28일 오전 9시부터 2시간 동안 수도권 중심으로 짧고 강한 눈이 내릴 것이라고 예보됐다.

 

수도권기상청은 이날 서울과 경기도에 오전 9~10시부터, 인천·경기서해안은 오전 8시30분부터 대설주의보를 내렸다.

 

수도권 내륙에서는 이에 따라 진눈깨비가 시작된 후 짧은 시간 안에 눈으로 바뀔 것으로 관측됐다.

 

8시 현재 수도권은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이고 있다. 이 가운데 서해북부해상에서 남하하는 구름대의 영향으로 백령도와 일부 서해도서지역에는 비가 내리고 있다.

 

수도권기상청은 "발달하는 구름대의 폭이 좁고 빠르게 이동하면서도 지역별로 2시간 이내의 짧은 시간 동안 눈이 강하게 내리겠다"며 "눈이 그친 후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이 급격히 떨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눈이 강하게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겠고, 내린 눈이 얼면서 도로가 매우 미끄러운 곳이 많아 퇴근길 교통 혼잡이 예고된다.

 

차량 운행 시 서행과 충분한 안전거리 확보 등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매우 강한 바람도 불고 있다.

 

기상청은 오전 5시30분을 기해 서해5도(백령도)의 강풍주의보를 강풍경보로 변경하고, 인천·경기 서해안과 충남서해안에 오전 8~9시 강풍주의보를 내릴 것이라고 밝혔다.

 

내일까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시속 70㎞(초속 20m) 이상 바람이 순각적으로 강하게 불겠다.

 

인천·경기서해안과 도서지역에는 시속 90㎞(초속 25m) 이상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어 시설물 관리와 낙하물에 따른 2차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