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4 (수)

  • 맑음동두천 12.1℃
  • 맑음강릉 13.5℃
  • 맑음서울 10.8℃
  • 맑음대전 11.7℃
  • 맑음대구 12.7℃
  • 구름많음울산 11.3℃
  • 맑음광주 11.7℃
  • 구름조금부산 11.8℃
  • 맑음고창 10.7℃
  • 맑음제주 11.6℃
  • 맑음강화 10.6℃
  • 맑음보은 10.9℃
  • 맑음금산 10.4℃
  • 맑음강진군 11.5℃
  • 구름조금경주시 11.6℃
  • 구름많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부천FC1995, 브라질 출신 크리슬란 영입 ‘공격진 구성 완료’

 

부천FC1995가 브라질 출신 스트라이커 크리슬란(Chrislan Henrique da Silva de Sousa)을 영입하며 공격진 구성을 마쳤다.

 

정통 스트라이커인 크리슬란은 2011년 브라질 코메르시아우에서 프로 데뷔 후 4년 간 브라질 무대를 누볐으며, 이후 2015년 포루투칼 프리메이라리가 명문 SC 브라가로 이적했다.

 

그는 데뷔 해였던 15/16시즌 리그에서 총 13경기에 출전했다. 특히 유로파리그에서 올림피크 마르세유 등 명문팀과의 경기를 통해 유럽대항전에서의 경험을 쌓았다.

 

이후 J리그로 이적하여 아시아 축구를 경험했고 베갈타 센다이, 시미즈 에스펄스, 쇼난 벨마레에서 뛰면서 2017~2019년까지 3년 간 총 67경기에서 뛰었다.

 

남미와 유럽, 아시아 무대까지 경험한 크리슬란은 2021시즌 부천FC1995의 공격을 이끈다는 각오다.

 

장신의 중앙공격수인 크리슬란은 큰 키를 활용한 공중볼 싸움과 활발한 움직임으로 위치선정이 뛰어나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부천FC1995는 공격지역에서 과감한 슈팅이 능한 크리슬란에 기대가 크다.

 

자가격리를 마치고 선수단에 합류한 크리슬란은 “부천에 오게 돼 기쁘다. 공격진에서 상대 수비를 괴롭히면서 득점 찬스를 많이 만들 것”이라며 “올 시즌 팀이 좋은 성적을 거두고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열심히 뛰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 경기신문 = 신연경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