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0 (화)

  • 맑음동두천 23.3℃
  • 맑음강릉 20.0℃
  • 맑음서울 21.6℃
  • 맑음대전 24.4℃
  • 맑음대구 26.0℃
  • 구름많음울산 22.4℃
  • 맑음광주 25.3℃
  • 구름많음부산 21.5℃
  • 맑음고창 20.6℃
  • 구름조금제주 17.5℃
  • 구름조금강화 17.5℃
  • 맑음보은 24.4℃
  • 구름많음금산 24.7℃
  • 맑음강진군 24.4℃
  • 맑음경주시 24.5℃
  • 맑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성빈센트병원, 최신형 다빈치Xi 로봇수술 장비 추가 도입 “양질의 의료 제공”

2일부터 본격 가동…환자 수요 만족·수준 높은 서비스 제공
진형민 센터장 “환자 중심의 진료시스템 실현해 나갈 계획”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이 최신형 다빈치Xi 로봇수술 장비 2대를 추가 도입해 지난 2일부터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

 

성빈센트병원은 최신 로봇수술에 대한 환자들의 수요를 만족시키고, 보다 수준 높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최신형 다빈치Xi 로봇수술 장비 추가 도입을 결정했다고 6일 밝혔다.

 

성빈센트병원 로봇수술센터는 국내 로봇수술 도입 초창기인 2013년 12월 다빈치Si 로봇 시스템을 도입해 수술을 시작한 후 6개월 만에 100례를 달성했다. 이어 2018년 4월 1000례 돌파, 2020년 7월 2000례를 기록한 바 있다.

 

로봇수술을 처음 도입한 후 1000례를 달성하기까지 4년 4개월 정도가 소요된 데 반해, 1000례를 추가해 2000례를 돌파하기까지는 2년 3개월밖에 걸리지 않았다는 점도 눈여겨볼 만하다.

 

이는 로봇수술센터 의료진들의 탁월한 술기와 유기적인 협력 체계를 바탕으로 한 환자 중심의 치료 시스템과 수술 받은 환자들의 높은 만족도, 보다 안전한 최신의 수술을 받길 원하는 환자의 증가 등이 맞물린데 따른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에 추가로 도입한 제4세대 다빈치Xi 시스템은 기존 모델보다 기능과 편의성 부분이 대폭 개선됐다. 기존 시스템에서는 기술적으로 접근하기 어려웠던 림프절제나 문합이 필요한 고난이도의 암 수술은 물론, 다양하고 복잡한 수술에 활용이 가능하다.

 

기존 장비에 비해 로봇팔 길이는 길어진데 반해 굵기는 가늘어져 접근이 어려운 위치나 협소한 부위의 암 조직 및 병소를 정확히 제거하고 미세 신경과 혈관 손상을 최소화한다. 또 로봇팔의 움직임 범위도 확대돼 로봇 위치를 변경하지 않고도 넓은 수술 부위를 지원하며, 3D 영상 정보 화질이 실제와 흡사한 수준으로 개선됐다.

 

진형민 로봇수술센터장은 “다빈치Xi 로봇수술 장비 추가 도입으로 더 많은 환자들에게 보다 양질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으며, 진단 후 수술까지 기다려야 하는 대기 시간을 대폭 감소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로봇수술센터는 환자의 불안감은 최소화하고, 치료 결과와 만족도는 최대화하는 환자 중심의 진료시스템을 실현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 경기신문 = 신연경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