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2 (월)

  • 구름많음동두천 26.8℃
  • 구름많음강릉 29.3℃
  • 구름많음서울 28.3℃
  • 구름많음대전 26.7℃
  • 대구 27.2℃
  • 구름많음울산 29.3℃
  • 흐림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26.9℃
  • 흐림제주 27.2℃
  • 맑음강화 25.4℃
  • 흐림보은 25.2℃
  • 흐림금산 25.7℃
  • 흐림강진군 28.5℃
  • 구름많음경주시 29.8℃
  • 구름많음거제 27.9℃
기상청 제공

FC안양, 부천 상대로 리그 5연승과 100승 사냥에 나선다.

김경중·심동운 등 다양한 선수들 득점
리그 5연승으로 선두 유지와 K리그 2 최초 100승 도전

 

프로축구단 FC안양이 부천FC1995와의 대결에서 리그 5연승과 K리그 2 100승 도전에 나선다.

 

FC안양은 지난 1일 전남드래곤즈와의 맞대결에서 1-0으로 승리하며 리그 4연승과 더불어 리그 1위를 달리고 있다.

 

5라운드까지만 하더라도 8위를 기록하던 안양은 이후 부산, 충남아산, 서울이랜드, 전남 등을 차례로 잡아내며 선두를 수성했다. 또한 김경중, 심동운, 조나탄 등 다양한 선수들이 골을 터트려 고른 득점 분포를 보이고 있다.

 

안양은 연승 기간 동안 1점 차 승리를 거두며 꾸준한 결과를 가져오고 있다. 지난 전남전, 자칫 무승부로 끝날 수도 있었던 경기에서 후반 41분 조나탄 모야의 페널티킥 골에 힘입어 승리를 거뒀다.

 

상승세인 안양이 부천을 잡아낸다면 리그 단독 선두를 유지함과 동시에, 11승 12무 11패로 동률인 통산 상대 전적에서도 앞서나갈 수 있는 기회다. 부천과의 대결에서 승리할 경우, 2019년 기록한 최다 연승 기록과 타이를 이룰 수 있다.

 

K리그 2 통산 99승을 기록 중인 안양이 부천을 꺾는다면 K리그 2 최초 100승의 고지에 오른다. FC안양이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을지 팬들의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FC안양은 오는 5일 오후 6시 30분 안양종합운동장에서 부천FC1995와 대결을 펼친다.

 

[ 경기신문 = 김도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