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4 (토)

  • 맑음동두천 35.7℃
  • 구름조금강릉 31.9℃
  • 구름조금서울 36.0℃
  • 구름많음대전 34.2℃
  • 구름많음대구 32.2℃
  • 구름조금울산 29.3℃
  • 구름많음광주 31.9℃
  • 구름많음부산 30.6℃
  • 구름많음고창 33.2℃
  • 흐림제주 30.2℃
  • 구름많음강화 33.5℃
  • 구름많음보은 33.1℃
  • 구름조금금산 33.7℃
  • 흐림강진군 31.5℃
  • 구름많음경주시 30.7℃
  • 구름많음거제 30.4℃
기상청 제공

'손세화 의장에서 송상국 임시 의장으로…' 포천시의회 제158회 정례회 폐회

 

손세화 의장으로 문을 열었던 포천시의회 제158회 정례회가 16일간의 일정을 마쳤다. 마지막 날인 16일 열린 본회의는 송상국 임시 의장의 사회로 폐회했다.

 

이날 포천시의회 대회의실에서는 송 임시 의장의 사회로 '포천시의회 제158회 정례회(정례회)' 제3차 본회의가 열렸다.

 

 

먼저 본회의 의결을 시작하기 전, 생태공원과와 안전총괄과에 대한 '행정사무감사 우수 부서' 시상을 했다. 이후 전 의장이 된 손세화 의원의 시정 질문과 박혜옥 의원의 '포천시와 GS그린에너지와의 협상'에 대한 5분 발언이 있었다.

 

 

이번 본회의에서는 조례등심사특별위원회가 원안 통과 또는 수정 통과시킨 '포천시 농민기본소득 지원 조례안' 등 13개의 조례안과 1개의 동의안,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승인한 2020회계년의 결산과 예비비 지출에 관하여 의결하였다.

 

특히, 전날인 15일 정례회 2차 본회의에서 손세화 의장 불신임 건이 상정돼 의원 6명 중 4명의 찬성으로 가결됐다.

 

 

이렇게 지난 1일 손세화 전 의장의 개회사로 시작된 제158회 정례회는 마지막날 송상국 임시 의장의 사회로 진행된 제3차 본회의를 끝으로 16일 동안의 일정을 마쳤다.

 

한편, 본회의가 끝난 후 손세화 의원은 의장 불신임 사태에 대해 입장문을 발표했다. 손 의원은 “이유를 불문하고 혼란과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 의회를 원만히 이끌어가지 못하고 분열을 봉합하지 못한 부족함을 반성한다”며 사과했다. 그러면서 "불신임 건 처리는 법적으로 하자가 있는 위법 행위"라며 "정식으로 사법부의 판단을 구하는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했다.

 

[ 경기신문 = 문석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