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월)

  • 흐림동두천 8.8℃
  • 구름조금강릉 18.2℃
  • 흐림서울 14.4℃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17.1℃
  • 맑음울산 17.4℃
  • 맑음광주 18.0℃
  • 맑음부산 18.6℃
  • 맑음고창 16.2℃
  • 흐림제주 16.8℃
  • 흐림강화 9.6℃
  • 맑음보은 15.7℃
  • 맑음금산 16.3℃
  • 구름조금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8.5℃
  • 맑음거제 14.7℃
기상청 제공

'학폭 논란' 웨이비 리수, "당사자와 오해 풀어…서로 사과"

 

Mnet 댄스 크루 서바이벌 프로그램 ‘스트리트 우먼 파이터’(스우파)에 출연한 웨이비 멤버 리수가 자신을 향해 학교 폭력(학폭) 가해 의혹을 제기한 당사자와 오해를 풀었다고 전했다.

 

18일 리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최근 작성자와 연락을 취해 만나서 대화했다"라며 "당시 있었던 오해와 사실에 대해 대화를 하여 학창시절 제가 주도해서 소문과 따돌림을 했다라는 내용이 사실이 아님에 대해 오해가 풀렸고 그 부분에 대해서는 사과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나도 당시 학교 분위기에 방관하고 옹호했던 것에 대해 사과했다"라며 "이런 일로 인해 논란을 일으켜 죄송하다. 앞으로 이런 오해 없이 더 좋은 사람이 될 수 있도록 돌아보고 앞으로의 활동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했다.

 

지난 1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과거 리수가 주도적으로 자신을 따돌리고 헛소문을 퍼뜨려 학교를 자퇴했다는 A씨의 글이 올라왔다. A씨는 정신적으로 큰 피해를 입었다며 가해자인 리수가 이를 인정하고 사과하길 바란다고 했다.

 

한편, 리수는 댄스 크루 웨이비 소속으로 엠넷 '스우파'에 출연해 인기를 모았다. 리수가 소속된 웨이비는 지난 14일 방송에서 프라우드먼과의 대결 끝에 첫 탈락 크루가 됐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