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월)

  • 흐림동두천 9.5℃
  • 맑음강릉 18.9℃
  • 흐림서울 15.2℃
  • 맑음대전 17.3℃
  • 맑음대구 16.2℃
  • 맑음울산 17.9℃
  • 맑음광주 18.3℃
  • 맑음부산 18.7℃
  • 맑음고창 17.1℃
  • 구름많음제주 18.1℃
  • 흐림강화 11.4℃
  • 맑음보은 16.3℃
  • 맑음금산 16.8℃
  • 맑음강진군 18.5℃
  • 맑음경주시 18.6℃
  • 맑음거제 16.7℃
기상청 제공

하태경 "공무원 총원 20% 감축‥여성가족부 구조조정"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하태경 의원은 24일 공무원 수를 20% 줄이겠다고 공약했다.

 

하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12번째 대선공약 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공무원 증원은 시대 역행이자 미래 약탈"이라며 "대통령 임기 내 문재인 정부가 대폭 늘린 공무원 총원을 20% 감축해 100만명 이내로 확 줄이겠다"고 밝혔다. 

 

하 의원은 "문재인 정부 4년간 공무원 수는 11만3350명 늘어난 122만명이다. 내년에는 그 수가 125만명으로 치솟는다"며 "2020년 공무원 인건비는 90조원, 전체 국가예산의 17.5%에 달한다. 내년에는 110조원으로 폭증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해법은 문재인 정부가 대폭 늘린 공무원 수를 원상복귀시키는 것"이라며 "국가공무원법을 개정해 매년 1회 '직무 수행능력 표준평가제'를 시행하겠다. 여기에서 2차례 이상 기준이하 판정을 받은 부적격자, 저성과자는 면직시키겠다"고 말했다. 

 

또 하 의원은 여성가족부 등 조직을 구조조정하고, 인공지능 기술을 도입해 행정 자동화를 적극도입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하 의원은 "여성가족부를 비롯해 불필요한 조직을 구조조정하고 행정 자동화를 적극 도입하곘다"며 "행정 자동화 영역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면 불필요한 조직을 구조조정하더라도 국민에게 정확하고 편리한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하 의원은 회견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지금 경제는 쪼그라들고 인구도 줄어든 상황에서 (공무원 증가는) 시대추세에도 맞지 않다"며 "국가적으로 민간일자리를 더 많이 만드는 데 집중해야 한다. 그런 차원에서 공무원 숫자를 줄이는 건 시대흐름에 정확히 부합한다"고 주장했다.
 

[ 경기신문 = 정영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