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4 (토)

  • 흐림동두천 2.7℃
  • 흐림강릉 0.9℃
  • 서울 3.3℃
  • 대전 2.0℃
  • 흐림대구 4.5℃
  • 울산 4.3℃
  • 광주 4.2℃
  • 흐림부산 5.3℃
  • 흐림고창 4.2℃
  • 흐림제주 7.8℃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2.2℃
  • 흐림금산 1.9℃
  • 흐림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4.6℃
  • 흐림거제 6.2℃
기상청 제공

하나님의 교회, 경기 양주 덕정역 인근 새 성전 건립

지역의 미래가치 키우는 공유공간...화합과 안녕 도모하는 복음기관 될 터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가 경기도 양주시에 새 성전을 건립했다.

 

지난 3일 사용승인을 받은 고암동 소재 ‘양주고암 하나님의 교회’는 경기북부 개발의 축으로 부상하는 옥정신도시와 더불어 지역의 행복과 미래가치를 더하는 공유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오는 13일 이전 예정인 양주 하나님의 교회는 대지면적 1414.90㎡(428평), 연면적 3901.29㎡(1180평)인 지하 1층~지상 4층 건물이다. 대예배실을 비롯해 소예배실, 교육관, 식당, 유아실, 휴게시설 등 다양한 공간들이 편리하게 배치돼 있다. 하얀색 석재와 파란색 유리창으로 마무리한 외벽이 깔끔하면서도 산뜻한 이미지를 자아낸다. 주민들이 즐겨 찾는 고암근린공원과 지하철 1호선 덕정역이 지척이고, 주변에 대단지 아파트와 6개 초·중·고등학교, 공공기관 등이 들어서 있어 편리한 생활권을 갖추고 있다.

 

하나님의 교회 총회장 김주철 목사는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동시에 원대한 발전가능성을 지닌 양주에서 이웃들과 함께 교류하고 공감하며 지역사회 성장과 화합, 안녕에 기여하는 복음기관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하나님의 교회는 올 해 전국 23곳에서 헌당식을 가졌다.

 

[ 경기신문 = 김대성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