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토)

  • 구름조금동두천 31.1℃
  • 구름조금강릉 26.1℃
  • 맑음서울 32.5℃
  • 구름많음대전 30.0℃
  • 흐림대구 29.4℃
  • 흐림울산 27.8℃
  • 흐림광주 27.9℃
  • 흐림부산 26.8℃
  • 구름많음고창 28.9℃
  • 흐림제주 25.5℃
  • 구름조금강화 29.2℃
  • 구름조금보은 29.4℃
  • 구름많음금산 29.2℃
  • 흐림강진군 28.2℃
  • 구름많음경주시 28.9℃
  • 흐림거제 23.5℃
기상청 제공

‘지역 의료체계 붕괴’…보건의료노조 인천부천본부, 공공의료 강화 촉구

보건의료노조, 지역 의사제·공공의대 설립으로 인력부족 문제 해결 강조

 

지역 의료체계 붕괴를 막기 위해 공공의료를 강화하고 의사·간호사 등을 확충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7일 전국보건의료노조 인천·부천지역본부는 인천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보건의료 인력 부족과 공공의료 인프라 부족은 의료공백에서 지역의료 불균형으로 커지고 있다. 지역 공공의료를 확충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은 초고령사회 간병 인력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전면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의대 정원을 확대하고 지역 의사제, 공공의대 설립을 통해 공공병원 의사 인력 부족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최일선에서 대응한 공공병원의 회복을 돕고 코로나19 대응시기 발생한 공익적 적자를 지원하는 사업도 확대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원종인 본부장은 “지역 의료체계 붕괴는 현실화되고 있지만 정부는 해결 의지도 없을뿐더러 제대로 된 대책조차 마련하지 못하고 있다”며 “지역 의료체계 붕괴를 막아야 한다는 절박함을 가지고 총파업에 돌입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김샛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