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3 (화)

  • 흐림동두천 26.0℃
  • 흐림강릉 30.5℃
  • 흐림서울 27.2℃
  • 흐림대전 27.5℃
  • 흐림대구 31.5℃
  • 구름많음울산 30.0℃
  • 소나기광주 28.6℃
  • 흐림부산 28.7℃
  • 흐림고창 29.3℃
  • 구름많음제주 31.3℃
  • 흐림강화 25.2℃
  • 흐림보은 26.9℃
  • 흐림금산 27.7℃
  • 구름많음강진군 30.9℃
  • 흐림경주시 30.7℃
  • 구름많음거제 28.2℃
기상청 제공

‘채상병 특검법’ 처리 후폭풍...7월 임시국회 난항

채상병 1주기 19일...긴장감 고조
과방위, 방통위원장 인사청문회로 충돌 예상
野, 법사위서 검사 4명 청문회 검토...與 강력 반발

 

‘채상병 특검법’이 거대 야당 주도로 처리되면서 후폭풍으로 지난 5일 시작된 7월 임시국회도 난항이 예상된다.

 

7일 정치권에 따르면 7월 임시국회에 대한 여야간 일정 협의는 사실상 중단된 상태다. 

 

여야는 당초 5일 22대 국회 개원식을 가지려고 했으나 지난 4일 야당의 특검법 일방 처리에 여당이 강력 반발하면서 개원식이 무기한 연기됐다.

 

개원식이 연기되면서 당초 8일과 9일 합의됐던 박찬대 민주당·추경호 국민의힘 원내대표의 교섭단체 대표연설도 무산됐다.

 

윤 대통령이 8∼11일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 정상회의 참석차 미국을 방문하면서 윤 대통령이 참석하는 개원식 일정 조율도 쉽지 않은 상태다.

 

자칫 국회의원 임기 시작 48일 만에 열린 21대 국회 개원식 기록을 깨고 최장 지각 개원이라는 불명예 기록을 세울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이런 가운데 채상병 1주기가 오는 19일이고, 윤 대통령이 ‘채상병 특검법’에 대해 재의요구권(거부권) 행사 시한이 정부 이송 15일 이내인 오는 20일 이어서 긴장감이 고조될 전망이다.

 

윤 대통령의 거부권 행사로 특검법을 재표결할 경우, 여야 간 치열한 수 싸움이 예상된다.

 

현재 108석인 국민의힘 내에서 8표만 찬성할 경우 특검법이 최종 통과되는데 지난 4일 본회의 표결에서 찬성표를 던진 안철수(성남 분당갑) 의원이 다시 찬성표를 던진다고 볼 때 7표가 찬반을 좌우하게 돼 여야가 표 단속에 주력할 전망이다.

 

이진숙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가 열리는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도 여야의 충돌 지점이다.

 

국민의힘은 “이 후보자에 대한 마타도어를 중단하라”고 야당에 요구하고 있는 반면 민주당은 이 후보 지명 철회를 주장한다. 

 

또 민주당이 탄핵 대상으로 법사위에 회부한 검사 4명에 대해 청문회 개최도 검토 중이어서 여당이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 경기신문 = 김재민·김한별 기자 ]







배너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