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동두천 15.3℃
  • 맑음강릉 16.7℃
  • 맑음서울 19.5℃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17.4℃
  • 맑음울산 18.1℃
  • 맑음광주 19.0℃
  • 맑음부산 20.8℃
  • 맑음고창 16.7℃
  • 맑음제주 21.0℃
  • 맑음강화 15.2℃
  • 맑음보은 12.6℃
  • 맑음금산 14.6℃
  • 맑음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5.6℃
  • 맑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故 김수환 추기경 선종 4주기

사랑과 생명 나눔 숭고한 뜻 기리며
성도와 일반인 참배 행렬
일부 본당에선 별도 미사
다큐 재상영 빈자리 기억
JK김동욱 등 추모 공연도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평생 사랑과 나눔의 정신을 몸소 보여주고 우리 곁을 떠난 고(故) 김수환(1922-2009) 추기경의 선종 4주기인 16일 전국 곳곳에서 추모의 물결이 이어졌다.

김 추기경이 안장된 용인 천주교 공원묘지에는 이른 아침부터 사회 곳곳을 어루만지던 따뜻한 김 추기경의 손길을 잊지 못하는 이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서울대교구 차원의 공식 추모 미사는 올해 열리지 않았지만 대신 수원교구와 구파발성당 등 천주교 사제와 신자 500여명은 묘역에서 별도로 추모 미사를 진행했다.

천주교 신자가 아닌 일반인들도 삼삼오오 묘역을 찾아 아직도 기억 속에 자리 잡은 우리 사회의 큰 어른을 잃은 슬픔을 달랬다.

공원묘지 관계자는 “개별적으로 참배하러 온 이들까지 포함해 오늘 하루만 800여명이 김 추기경을 찾았다”고 말했다.

김 추기경의 나눔 정신을 받든 재단 ‘바보의나눔’ 측은 이날 온종일 김 추기경의 묘역을 찾는 이들을 안내하고 재단의 취지 등을 소개했다.

가톨릭대학교 김수환추기경연구소는 이날 오후 서울성모병원 마리아홀에서 김 추기경을 기리는 추모의 밤 행사를 열었다.

‘김수환 추기경과의 아름다웠던 인연’ 수기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김평엽 평택 효명고 교감을 비롯한 이들이 직접 김 추기경과의 인연을 회고했다.

이어 가수 인순이, JK김동욱, 김수희, 윤희정 등이 김 추기경이 생전 즐겨 불렀던 ‘애모’, ‘사랑으로’, ‘등대지기’ 등을 함께 부르며 고인을 기렸다.

일부 본당에서도 자체적으로 추모 미사를 진행했다.

천주교 서울대교구 한마음한몸운동본부는 가톨릭장기기증전국네트워크와 함께 ‘희망의 씨앗 심기’ 범국민 생명 나눔 캠페인을 벌이기로 했다.

본부는 다음 달부터 서울시와 함께 생명 나눔 홍보물을 제작, 서울시내 주요 지하철역과 전동차 객실 내에 배포해 각막 기증으로 마지막까지 생명 나눔 정신을 실천하고 간 김 추기경의 숭고한 뜻을 널리 확산한다는 계획이다.

전날 김 추기경이 어린 시절을 보낸 경북 군위군 군위읍 용대리 옛집에서 추모 참배를 한 군위군은 올해부터 121억원을 투입해 옛집 복원을 포함한 ‘사랑과 나눔 공원’ 조성에 본격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이밖에 2011년 4월 개봉했던 김 추기경의 일생을 다룬 다큐멘터리 ‘바보야’는 지난 14일부터 서울 필름포럼과 CGV 압구정, 인천 영화공간주안, 부산 아트씨어터씨앤씨 등 전국 4개 극장에서 재상영 중이다.

서점가에는 선종 4주기를 앞두고 김 추기경 관련 책이 잇따라 출간돼 고인의 빈자리를 기억하고 있다.

지난달 종교 사진 전문 작가 김경상은 김 추기경의 생전 모습을 담은 사진 에세이집 ‘김수환 추기경 111전(展) 서로 사랑하세요’를 냈다.

앞서 작년 연말 출간된 '그래도 사랑하라'(전대식)는 이달 셋째 주 종합 베스트셀러 13위(한국출판인회의)를 차지하는 등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