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0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음주의심차량 저지 대형사고 막아

화성서부署, 배익호 순경 포상
퇴근길 차량 뒤따라가 안전조치

 

퇴근길 음주의심 차량을 발견한 뒤 안전하게 조치해 대형사고를 막은 순경이 화제가 되고 있다.

화성서부경찰서는 음주의심 차량을 뒤따라가 안전조치한 경기청 제3기동대 배익호<가운데> 순경을 격려하고 포상했다고 25일 밝혔다.

배 순경은 지난 21일 오후 10시쯤 화성시 현대기아차문화관 앞에서 500m가량 도로와 인도를 오가는 것은 물론 수차례 중앙선을 침범한 차량을 발견하고 경적을 울리며 따라가 안전하게 정지시킨 후 운전자에게 내릴 것을 종용했다.

당시 운전자 박모(54·여)씨는 술 냄새가 나고 제대로 걷지 못하는 등 혈중알코올농도 0.067%로 면허정지 수치의 주취상태였으며, 배 순경은 출동한 남양파출소 순찰차와 음주차량에 대한 안전조치를 취했다.

오동욱 서장은 “시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경찰은 근무시간이 따로 없다고 생각한다”며 “위험이 예상되면 언제나 적극적으로 대처해야 하는데 배 순경이 올바른 대처를 취해 대형사고를 막았다”고 말했다.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