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조금동두천 12.9℃
  • 흐림강릉 17.4℃
  • 구름많음서울 16.1℃
  • 구름많음대전 15.7℃
  • 구름많음대구 15.0℃
  • 구름많음울산 17.5℃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많음부산 17.7℃
  • 흐림고창 16.7℃
  • 구름조금제주 20.8℃
  • 구름많음강화 16.9℃
  • 구름많음보은 12.0℃
  • 구름많음금산 14.0℃
  • 구름많음강진군 18.2℃
  • 구름많음경주시 13.5℃
  • 구름많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추석 연휴에도 수원 화성 전통공연 계속된다

대체 휴일 10일까지 상설공연
행궁음악회·부동놀이 등 ‘눈길’

 

수원문화재단은 이번 추석 연휴기간 중 대표 상설공연을 지속 운영해 수원화성과 화성행궁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꾸준한 즐거움을 전할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먼저 화성 행궁 신풍루 앞에서 만날수 있는 화성의 대표 상설 브랜드 공연인 무예24기 시연이 추석 당일인 월요일을 제외하고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매일 오전 11시와 오후 3시에 진행된다.

박진감 넘치는 시연으로 매 회 관람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는 무예24기 공연은 권법은 물론 활쏘기, 베기 시연과 함께 장창과 낭선, 쌍검 등 다양한 무예가 펼쳐진다.

이와 함께 토요상설공연도 6일 오후 2시 화성행궁 신풍루 앞에서 진행된다. 이날 공연에는 밀레니엄 플루트 오케스트라의 플루트 앙상블 공연과 장정희 무용단의 전통춤 공연이 이어진다. 또 한가위를 맞아 아슬아슬한 무동놀이와 특유의 춤사위로 흥을 돋우는 전통 사자춤 공연이 관람객의 눈을 즐겁게 할 예정이다.

대체 휴일인 10일에는 화성행궁 내 봉수당 앞에서 ‘이야기가 있는 행궁음악회’가 진행된다. 이날 행궁음악회는 조선 정조대왕 시절 화성유수를 지냈던 조심태의 ‘곤장 한 대’ 이야기가 퓨전국악, 전통무용과 함께 어우러진다.

재단 관계자는 “대체 휴일제의 첫 시행으로 최대 5일간 이어지는 이번 추석 기간 동안 가까운 문화공간에서 휴식을 즐기고 싶은 분들이라면 수원화성을 찾아 화성의 아름다움과 다채로운 공연을 즐겨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박국원기자 pkw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