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일)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1.2℃
  • 맑음대전 0.0℃
  • 맑음대구 0.7℃
  • 맑음울산 3.8℃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6.8℃
  • 맑음고창 -0.9℃
  • 맑음제주 9.0℃
  • 맑음강화 -1.9℃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0.3℃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북한·경기의 문화유산 ‘톺아보다’

■ 경기문화재연구원 경기문화유산학교 강좌
10월 30일까지 의정부서 무료강좌
북한의 문화역사, 도민과 함께 탐구
구석기·발해부터 DMZ까지 강의

 

 

 

경기문화재단 경기문화재연구원은 오는 21일부터 10월 30일까지 경기문화재단 지역문화교육본부에서 ‘북한과 경기의 문화유산, 새로운 이야기’를 주제로 한 2019 하반기 경기문화유산학교 강좌를 진행한다.

‘경기문화유산학교’는 일반인 대상 경기도의 역사와 문화 교양강좌 프로그램으로 지난 상반기에는 수원에서 진행했으며, 하반기에는 경기 북부지역민의 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해 의정부에서 진행한다.

재단은 올해 경기문화유산학교의 주제를 ‘북한과 경기도의 문화유산’으로 선정해, 최근 남북화해의 분위기에 맞춰 남북 간의 협력과 교류를 염원하며 이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이번 강좌는 가깝지만 분단 이후 지금까지 자유롭게 갈 수 없는 곳인 북한 지역의 문화유산을 마주하고, 그 속에 담긴 우리의 역사를 도민과 함께 탐구해 보는 시간이 될 것이다.

특히 우리가 살고 있는 경기도 땅에 남겨진 문화유산들이 북녘의 문화유산들과 어떤 연관성에서 형성돼 지금까지 남겨졌는지에 초점이 맞춰져 기획됐다.

강좌는 총 9강으로 ▲제1강 북한과 경기도의 청동기 문화유산(이건무 전 국립중앙박물관장) ▲제2강 북한과 경기도의 구석기 문화유산(한창균 전 연세대학교수) ▲제3강 평양 출토유물로 본 경기도의 고조선과 낙랑(정인성 영남대학교 교수) ▲제4강 북한의 세계유산, 고구려 벽화고분(전호태 울산대학교 교수) ▲제5강 고고학자의 북한 발굴이야기(오강원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 ▲제6강 발해가 남긴 우리의 문화유산(김락기 인천역사문화센터장) ▲제7강 고고학자의 평양 문화유산 답사기(정인성 영남대학교 교수) ▲제8강 DMZ의 문화유산(이기환 경향신문 문화부 선임기자) ▲제9강 북한의 박물관과 문화유산(장경희 한서대학교 교수)이 진행된다.

 

 

 

 

모든 강좌는 무료로 진행되며 역사와 문화유산에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또한 교재와 기념품은 현장에서 제공되며, 출석 기준에 따라 수료증이 제공된다.

재단 관계자는 “이번 강좌를 통해 북한지역 문화유산 정보에 취약한 일반인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나아가 경기도와 북한의 공통점으로 북한을 좀 더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프로그램 참가 신청 및 자세한 사항은 재단 홈페이지(www.ggcf.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인규기자 choiink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