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8℃
  • 구름많음강릉 18.3℃
  • 구름많음서울 18.8℃
  • 구름많음대전 19.0℃
  • 흐림대구 18.9℃
  • 흐림울산 19.9℃
  • 흐림광주 18.6℃
  • 흐림부산 20.1℃
  • 흐림고창 18.7℃
  • 제주 21.3℃
  • 구름많음강화 17.6℃
  • 흐림보은 15.4℃
  • 흐림금산 17.0℃
  • 흐림강진군 20.4℃
  • 흐림경주시 17.5℃
  • 흐림거제 20.0℃
기상청 제공

‘제2 세월호 참사 없게’… 안산에 ‘종합형 해양안전체험관’ 구축

세월호 참사를 겪은 안산에 선박 탈출, 이안류(역파도) 체험, 생존 수영 등을 교육할 수 있는 ‘종합형 해양안전체험관’이 생긴다.

해양수산부는 해양안전 체험교육 강화 및 해양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2020년 해양안전문화 확산 추진계획’을 수립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계획은 ‘해양안전문화 정착을 통한 국민행복 실현’을 비전으로 ▲해양안전체험교육체계 구축 ▲대상자별 맞춤형 해양안전교육 실시 ▲해양안전문화정책 지속기반 마련 ▲해양안전문화운동 전방위 추진 등 4대 정책과제로 구성됐다.

먼저 내년 개관을 목표로 안산과 진도에 선박 탈출과 생존 수영 등 다양한 해양안전체험교육을 할 수 있는 종합형 해양안전체험관을 구축한다.

이 곳에는 선박 탈출, 선박 경사, 이안류 체험관, 침수선박 탈출, 생존수영 및 체온유지 등의 체험 및 교육장이 조성된다.

세월호 참사 이후 도입된 생존 수영 교육은 기존에 강조됐던 평영, 배영, 접영 등 전문 영법 이론교육이 아닌 비상시 물에 떠 구조대를 기다릴 수 있는 방법을 배우는 실전 수업이다.

해수부는 또 종합형 해양안전체험관에서 멀리 떨어진 지역에는 공공기관의 유휴공간 등을 활용해 소규모 해양안전체험관(해양안전문화센터)을 설치·운영해 지역별로 편차없이 교육 기회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지자체 행사와 연계해 선박 운항 시뮬레이션 체험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해양안전체험존, 운동장에 이동식 풀장과 간이 교육동을 설치해 생존 수영 등의 체험 교육을 진행하는 학교해양안전교실 운영을 활성화할 계획이다.

/안경환기자 j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