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흐림동두천 20.8℃
  • 흐림강릉 17.3℃
  • 흐림서울 20.5℃
  • 흐림대전 20.4℃
  • 흐림대구 20.4℃
  • 흐림울산 19.9℃
  • 흐림광주 19.8℃
  • 부산 19.7℃
  • 흐림고창 19.8℃
  • 흐림제주 22.9℃
  • 흐림강화 18.0℃
  • 흐림보은 19.8℃
  • 흐림금산 19.4℃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19.7℃
기상청 제공

경기소방관, 핸즈프리 무선통신 헬멧쓰고 출동

융기원과 개발… 음성인식 가능
잡음 제거·음성 인식 특허 출원

앞으로 경기도 소방관이 현장에 출동할 때 핸즈프리 무선송수신 장치를 이용하게 돼 업무 효율성도 한층 높아질 전망이다.

14일 도에 따르면 ‘소방헬멧 부착형 핸즈프리 무선송수신장치’의 핵심기술에 대한 특허를 신청해 앞으로 현장 출동 시 헬멧으로 무선통신 할 수 있다고 전했다.

‘소방헬멧 부착형 핸즈프리 무선송수신장치’는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이 함께 개발중이며 소방대원의 휴대용 무전기와 연동해 별도의 조작없이 음성인식만으로 무선통신이 가능하다.

도는 ‘소방헬멧 부착형 핸드프리 무선송수신장치’에 적용된 정보통신 기술 중 재난 현장에서 우수한 품질을 확보할 수 있는 잡음 제거 기술과 음성인식 기술에 대해 특허출원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특허등록이 왼료되면 해당 기술을 활용한 무선통신장비 보급분야에 대해 비약적인 발전이 있을 것으로 기대중이다.

도는 시범운영 결과 소방대원들의 개선의견을 반영해 성능을 보완하고 상용화 가능한 제품개발에 힘쓸 예정이다.

앞서 경기도는 지난 2018년 6월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정보통신 신기술을 활용한 재난대응 체계 강화 및 소방대원 안전 확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술개발에 매진해 왔다.

도 관계자는 “해당 장치는 응급상황에서 헬멧으로 무선통신을 하며 양손 작업이 가능해 긴급한 현장에서 역할을 톡톡히 수행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며 “특허등록이 마무리 되는대로 완벽한 제품완성에 이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준석기자 jscho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