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동두천 19.2℃
  • -강릉 17.6℃
  • 구름많음서울 22.6℃
  • 구름많음대전 24.0℃
  • 구름많음대구 20.7℃
  • 흐림울산 19.9℃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0.4℃
  • -고창 22.5℃
  • 흐림제주 23.8℃
  • -강화 20.6℃
  • -보은 21.4℃
  • -금산 22.7℃
  • -강진군 22.2℃
  • -경주시 20.1℃
  • -거제 20.6℃
기상청 제공

경기도의회 민주 “5·18 운동 폄하 맞서 싸울것”

민주화운동 40주년 맞아 밝혀
“정부와 국민 함께 나서야”강조
‘민주 5월 영상 추모제’ 열기로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은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대한민국 민주화의 흐름에 우뚝 선 5·18 민주화운동을 자랑스럽게 기억하며 이를 폄하하려는 어떠한 시도에도 맞서 싸울 것”이라고 밝혔다.

민주당은 성명서를 통해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희생자들의 명복을 빌고 그 날의 고통에서 아직 벗어나지 못한 부상자와 참여자, 유가족들에게 위로의 뜻을 밝혔다고 17일 밝혔다.

성명에서는 “5·18 민주화운동은 유신독재 붕괴 후 민주화에 대한 국민의 열망을 짓밟고 군사독재체제를 연장하려는 전두환 일당에 맞선 처절한 저항이었다”고 정의하고 “이들의 희생으로 민주화의 불길이 되살아나 1980년대 민주화 운동으로 이어졌고 마침내 1987년 6월 항쟁을 통해 군사독재체제를 종식시켰다”고 전했다.

이어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의미는 밝혀졌으나 발포책임자, 학살의 이유, 헬기 사격 등과 관련한 진실과 행방불명자들의 행방도 여전히 밝혀지지 않고 있다”며 “공식적으로 밝혀지지 않은 진실을 밝히기 위해 정부와 국민이 함께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가해자들은 반성과 사과는 커녕 여전히 희생자와 참여자들을 폭도라 부르며 자신들이 일으킨 반란의 정당성을 주장하고 있고, 일부는 북한군 침투설, 유공자 자격 시비 등 가짜뉴스를 퍼트리며 피해자들을 모욕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민주당은 “전국 광역의회 최초로 공식적인 5·18 민주화운동 기념행사를 개최했고, ‘경기도 민주화운동 기념에 관한 조례’등을 통해 5·18 정신을 기억·계승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오프라인 행사를 취소하고 도의회 홈페이지에 ‘민주 5월 영상추모제’를 개최해 기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민주당은 “민주화운동의 역사를 바르게 알고 참여자들의 고귀한 희생을 기억하는 것은 민주와 자유를 강화하기 위한 필수조건이고, 40년의 세월이 흘러도 그분들의 희생은 온 국민의 가슴속에 생생하게 남아있어야 한다”고 전했다.

/박한솔기자 hs69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