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맑음동두천 16.6℃
  • 흐림강릉 17.8℃
  • 서울 17.2℃
  • 대전 19.0℃
  • 대구 18.7℃
  • 울산 18.7℃
  • 광주 19.4℃
  • 부산 18.7℃
  • 구름많음고창 19.3℃
  • 흐림제주 21.7℃
  • 흐림강화 17.4℃
  • 구름조금보은 18.3℃
  • 구름조금금산 18.4℃
  • 구름많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18.3℃
  • 구름조금거제 19.8℃
기상청 제공

“초, 중, 고1·2 격주·격일·주 1회 등교”

유은혜 장관, 다양한 수업 발표
책상 닦기 등 7가지 수칙 제시

 

 

 

20일부터 고3이 등교수업을 진행하는 가운데 이외 학년은 학교별 상황 등을 고려해 격주, 격일 등 다양한 방식으로 등교 수업이 진행된다.

19일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정부세종청사에서 신학기 개학준비추진단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코로나19 상황이 언제 끝날지 모르고, 가을 대유행도 언급되는 상황에서 고3 학생들의 상급학교 진학, 사회 진출의 길을 무한정 유보할 수 없다”고 등교 배경을 설명하고 “고3은 매일 등교를 원칙으로 하되 과밀 학급은 특별실과 분반 등 여러 방법을 활용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 부총리는 이어 “고3 이외의 학년은 격주, 격일, 주 1회 이상 등교 등의 방식으로 등교 학생 밀집도를 최소화하겠다”며 “19일부터 교육부에서 비상상황실을 운영하며 비상 근무 체제로 전환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학교 내에서 코로나19 의심 증상자나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매뉴얼에 따라 학교, 교육청, 교육부가 즉각적으로 대응하고 환자의 이동을 지원하는 원스톱 지원 서비스가 실시된다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이어 ▲등교 전 건강 자가 진단 제출 ▲몸이 아플 때 등교 금지 ▲등교 후 책상 닦기 ▲식사 시간 외 마스크 착용, ▲30초 이상 손 씻기 ▲이상 증상을 느끼면 바로 교사에게 알리기 등 7가지 수칙을 반드시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이주철기자 jc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