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0.6℃
  • 흐림서울 25.0℃
  • 대전 20.8℃
  • 대구 19.4℃
  • 흐림울산 20.2℃
  • 흐림광주 18.5℃
  • 부산 20.3℃
  • 흐림고창 18.6℃
  • 제주 19.9℃
  • 흐림강화 21.9℃
  • 흐림보은 20.0℃
  • 흐림금산 18.6℃
  • 구름많음강진군 19.5℃
  • 흐림경주시 19.9℃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 지구지정 승인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배후 단지
경기도시공사 약 9천억 투입
가학동 일원 약 4500호 공급

광명시흥 테크노밸리의 배후 주거단지로 추진돼 온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가 지구지정을 승인받았다.

27일 광명시에 따르면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는 경기도시공사가 추진하는 사업으로, 약 9천억 원을 투입해 광명시 가학동 일원 약 68만㎡에 주택 약 4천500호를 공급하는 사업지구다.

그동안 이 지구는 광명시흥 테크노밸리의 종사자와 원주민들의 재정착을 위한 배후 주거단지로 추진돼 오다 이번에 국토교통부로부터 지구지정 승인을 받게 됐다. 이는 지난해 5월 지구 공람 이후 1년 만이다.

시 관계자는 “지난 20일 고시된 광명 유통단지 실시계획 인가에 연이어 2019년도 5월 지구 공람 이후 1년여 만에 공공주택지구가 고시되어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조성사업이 수도권 서남부 4차산업 혁명을 선도하는 직주근접 융복합 핵심거점이 될 것”이라며 “경제도시로 발돋움하는 광명시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는 광명시 가학동, 시흥시 논곡동, 무지내동 등 일원 약 245만㎡에 2조4천억원을 투입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일반산업단지와 유통단지는 올해 보상 예정이며, 첨단산업단지는 변경 심의를 거쳐 추진된다. /광명=김원규기자 kw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