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동두천 22.2℃
  • -강릉 19.8℃
  • 구름많음서울 25.1℃
  • 구름조금대전 26.2℃
  • 흐림대구 22.6℃
  • 흐림울산 21.1℃
  • 구름많음광주 24.7℃
  • 흐림부산 20.4℃
  • -고창 22.1℃
  • 흐림제주 23.1℃
  • -강화 23.5℃
  • -보은 22.9℃
  • -금산 23.3℃
  • -강진군 24.6℃
  • -경주시 20.6℃
  • -거제 20.5℃
기상청 제공

경기관광공사의 ‘착한여행’ 곳곳에서 주목

유료 관광지 입장권 매진 행진
침체된 관광업계 착한모델 제시
한국관광공사, 서울시 등서 관심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이하 공사)가 ‘경기도 착한여행 캠페인’을 통해 관광분야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며 침체된 관광업계에 ‘선순환 경제구조 롤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31일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에 따르면 ‘경기도 착한여행 캠페인’은 지난 11일 소셜커머스 티몬 판매 첫날부터 16곳의 관광지가 매진되는 등 예상을 뛰어 넘은 첫날 판매량으로 참여 유료 관광지 79곳 중 총 59곳이 매진되고, 입장권 약 16만장이 팔린 채 24일 마감됐다.

‘경기도형 문화뉴딜 프로젝트’ 중 하나인 ‘경기도 착한여행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어려운 관광업계를 돕기 위해, 공사가 상품 정가의 50%, 해당 관광업체가 20%를 부담, 할인해주는 구조로 진행됐다.

이로 인해 참여 관광지의 지역경제 파급효과가 약 71억 원, 국내 당일여행 기준으로 국내 관광소비 파급효과는 약 116억원으로 추산된다.

또한, 이번 캠페인을 통해 참여 관광업계가 공사로부터 직접 지원받은 금액은 12억 원이며, 소비자 구매금액을 합치면 이보다 웃도는 금액이다.

아울러 소비자가 상품을 70% 할인가로 구매하고, 향후 여행을 통해 주변 식당, 체험 등 추가 매출이 발생하는 구조로써 길어진 관광지 사용기간에 파급효과는 더욱 상승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같은 추세 속 서울시 관광과, 인천시 관광과, 한국관광공사, 대구관광뷰로 등 지자체, 유관기관의 관심도가 높아지며, ‘경기도 착한여행 캠페인’은 향후 관광분야 모델로서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원마운트 관계자는 “코로나로 사실상 방문자가 끊겨 심각한 상황에서, 캠페인을 통해 큰 도움을 받았다. 기대 이상이다”고 말했다.

양평의 ‘보릿고개 마을 협동조합’ 관계자는 “좋은 캠페인에 감사하고, 우리 상품이 매진까지 돼 너무 좋다”며 “끊겼던 손님들도 다시 오고 있다”고 환영했다.

이에 대해 유동규 경기관광공사 사장은 “성장 해 오던 관광산업이 코로나19로 인해 불이 꺼질 위기에 놓여 있었는데, 국민들의 관심으로 불씨를 이어갈 수 있게 돼 감사하다”며 “관광업계가 다시 힘차게 나아갈 수 있도록 모두의 지속적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박한솔기자 hs69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