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동두천 19.2℃
  • -강릉 17.6℃
  • 구름많음서울 22.6℃
  • 구름많음대전 24.0℃
  • 구름많음대구 20.7℃
  • 흐림울산 19.9℃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0.4℃
  • -고창 22.5℃
  • 흐림제주 23.8℃
  • -강화 20.6℃
  • -보은 21.4℃
  • -금산 22.7℃
  • -강진군 22.2℃
  • -경주시 20.1℃
  • -거제 20.6℃
기상청 제공

경기도·프랜차이즈기업 가맹수수료 면제 협력

도, 상생권유 본사 25곳중 14곳
2∼3개월 면제·배달앱 비용 지원
도 착한 기업상 선정때 가점 부여

경기도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가맹점들을 돕기 위해 도내 본사가 있는 25개 가맹기업에 대해 가맹점과의 상생 활동을 권유한 결과 50%가 넘는 14개 기업이 적극 참여에 나서기로 했다.

31일 도에 따르면 도는 지난 3월 11일부터 4월 말까지 매출액, 가맹점수 등에서 지원 여력이 있다고 판단되는 상위 25개 기업에 대해 ▲가맹 수수료 인하·면제 ▲배달 관련 프로모션 비용 지원 ▲매장 방역 지원 등의 상생협력 방안을 제시했다.

이에 ㈜채선당, ㈜렌즈미, ㈜쿠우쿠우, ㈜놀부, ㈜7번가, 또봉이에프앤에스(주), ㈜크린토피아, ㈜뮤엠영어, 한국미니스톱(주), ㈜달콤, ㈜와이비엠넷, ㈜놀부, ㈜돕는사람들(치킨플러스), ㈜하남에프엔비이 참여를 약속했다.

주요 사례를 보면, 콘택트렌즈 전문 프랜차이즈인 ㈜렌즈미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가맹점의 매출이 부진하자 내부 시스템을 통해 ‘점주들이 원하는 지원안’을 공모했다. 공모 결과 가장 많은 요청이 있었던 가맹 수수료 면제를 시행하기로 하고 2개월 분의 수수료를 면제해 줬다. 샤브샤브 전문점인 ㈜채선당과 스시·롤·샐러드 뷔페 프랜차이즈 쿠우쿠우도 여기에 동참했다.

커피 전문 프랜차이즈 ㈜달콤 역시 코로나19로 가맹점들의 매출이 급감하자 3개월 분의 가맹 수수료를 면제하고, 가맹점 당 원두 1kg을 무상 지원했다.

이 밖에 피자 전문점인 7번가 피자는 매장 매출이 줄고 배달 주문이 늘자 지난 2월부터 배달 앱의 요일 할인 프로모션 비용을 본사가 부담해 가맹점들의 매출 상승에 기여했다.

도는 오는 12월 예정된 ‘경기도 착한기업상’ 선정 시 이들 우수 협력업체에 대해 가점을 부여하는 등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도내 상생 문화 확산을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김지예 도 공정경제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가맹본부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도 상생을 위해 고통분담에 참여한 14개 가맹본부에 박수를 보낸다”며 “가맹본부와 점주 상생문화 확산을 이끌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한솔기자 hs69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