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8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많음강릉 26.0℃
  • 구름조금서울 25.5℃
  • 구름많음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4.2℃
  • 구름많음울산 24.4℃
  • 구름많음광주 24.1℃
  • 흐림부산 21.0℃
  • 구름조금고창 23.7℃
  • 흐림제주 21.9℃
  • 구름조금강화 23.3℃
  • 구름많음보은 23.0℃
  • 구름많음금산 23.5℃
  • 구름많음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4.2℃
  • 흐림거제 21.2℃
기상청 제공

명지병원, 고압산소치료센터 개소식 및 심포지엄 개최

경기도 최초 다인용 고압산소치료센터 개소

 

경기도 지역 최초로 다인용 고압산소치료센터의 문을 여는 명지병원이 센터 개소를 기념해 오는 14일 개소식과 ‘고압산소치료’ 관련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명지병원 E관 1층에 문을 여는 명지병원 고압산소치료센터에서는 모두 12명까지 고압산소치료 챔버 안에서 동시에 산소치료를 받을 수 있다.

 

고압산소치료는 챔버 안에서 대기압보다 2~3배가량 높은 고압산소를 주입하는 방식으로, 다량의 산소를 체내 혈액 속에 녹아들게 해 몸 곳곳에 산소를 공급하고 저산소증으로 나타난 여러 질환의 증상을 개선해준다.

 

최근에는 급성 일산화탄소중독뿐만 아니라 잠수병 및 가스색전증과 같은 응급환자의 치료는 물론 화상, 당뇨발, 뇌농양, 골수병, 버거씨 병 등의 만성 질환의 치료에도 효과가 큰 것으로 알려졌다.

 

명지병원은 이날 고압산소치료센터 개소식을 열고 해당 분야 전문가들을 초청해 고압산소치료의 효과와 향후 발전방향을 논의하는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심포지엄은 명지병원 김인병 권역응급의료센터장의 고압산소치료센터 소개에 이어 대한고압산소치료학회 허탁 이사장의 좌장으로 진행된다.

 

이후 연세대 원주의대 응급의학과 김현 교수, 연세대 원주의대 이비인후과 공태훈 교수, 명지병원 정형외과 이승열 교수, 국립암센터 방사선종양학과 문성호 교수 등이 연자로 나서 고압산소치료센터의 운영경험과 분야별 치료 경험 등을 소개한다.

 

[ 경기신문/고양 = 고중오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