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맑음동두천 17.5℃
  • 맑음강릉 21.0℃
  • 구름조금서울 20.2℃
  • 박무대전 21.4℃
  • 구름조금대구 18.6℃
  • 맑음울산 20.9℃
  • 구름조금광주 18.3℃
  • 맑음부산 22.0℃
  • 맑음고창 21.5℃
  • 구름많음제주 22.9℃
  • 맑음강화 20.3℃
  • 맑음보은 16.5℃
  • 구름조금금산 19.5℃
  • 구름조금강진군 16.9℃
  • 구름조금경주시 18.0℃
  • 구름많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실종 박원순 서울시장, 끝내 숨진 채 발견

 

박원순 서울시장이 10일 새벽 숨진 채 발견됐다. 실종신고가 접수된 지 7시간 만이다.

 

경찰 관계자는 이날 "박원순 시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그가 발견된 곳은 숙정문 인근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9일 오후 5시 17분께 박 시장 딸의 실종신고를 접수하고, 박 시장을 찾기 위해 수색작업을 벌였다.

 

박 시장의 딸은 112에 전화해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출근하지 않은 박원순 시장은 오전 10시 44분쯤 종로구 가회동 소재 시장 관사(공관)에서 나왔고, 8분쯤 뒤 와룡공원 폐쇄회로(CC)TV에 포착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이 일대에 700여 명의 인력, 드론, 수색견을 투입해 7시간 가까이 밤샘 수색을 벌였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