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동두천 19.7℃
  • 맑음강릉 22.7℃
  • 맑음서울 20.3℃
  • 맑음대전 21.2℃
  • 맑음대구 21.8℃
  • 맑음울산 22.7℃
  • 맑음광주 18.2℃
  • 맑음부산 22.9℃
  • 맑음고창 20.1℃
  • 구름조금제주 24.3℃
  • 맑음강화 20.7℃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7.8℃
  • 맑음강진군 22.1℃
  • 맑음경주시 21.9℃
  • 맑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남동 스마트산단 조성 힘 모은다

남동구, 사업단과 간담회 협력방안 모색

 

 

 인천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지난 3일 구청 개나리홀에서 ‘인천 남동 스마트산단 사업단’(단장 현운몽)과 사업설명회를 열고 상호 협력방안을 모색했다.


사업단은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모한 ‘스마트산단 사업’에 선정돼 인천시, 남동구, 한국산업단지공단, 인천테크노파크, 인하대학교, 인천스마트시티,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이 참여해 올해 2월 발족했다.


사업단은 현재 남동산단의 산업구조와 실태를 연구·분석해 지속 발전이 가능하도록 정보통신기술과 지식기반산업을 융합한 스마트산단 구축을 추진 중이다. 이날 설명회는 사업단의 비전과 추진전략을 듣고, 스마트산단의 개념 및 지식·정보를 공유해 상호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사업단에 따르면 현재 남동산단은 인천 제조시설의 27%에 달하는 6천800여 업체가 입주해 10만여 명이 근무하는 등 수도권과 인천 경제발전의 중심지 역할을 해오고 있다, 그러나 노후한 기반시설과 비싼 부동산 및 공장임대료 등으로 경쟁력이 낮아지면서 변화와 혁신, 미래를 위한 구조고도화 등이 최근 지속적으로 요구돼 왔다.


현운몽 스마트산단 사업단장은 “사업단이 추진하는 사업들이 정상적으로 진행돼 스마트팩토리가 조성되면 인접한 인천공항, 인천항, 송도자유경제구역 등의 인프라를 통해 지속성장과 발전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목표는 강소기업과 신산업 육성으로 미래성장을 이끄는 스마트 산업단지 구현”이라고 말했다.


이를 위해 사업단은 ▲기반시설 디지털화 ▲남동산단형 스마트에너지 플랫폼 구축과 친환경 제조공정 ▲혁신인재 양성과 제조혁신 기반 구축 ▲미래성장동력 육성과 근로자가 행복한 공간 구축 등 4대 목표를 제시했다.


이강호 구청장은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구도 정책 역량을 집중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남용우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