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많음동두천 13.3℃
  • 구름많음강릉 17.5℃
  • 구름많음서울 16.4℃
  • 구름많음대전 16.0℃
  • 구름많음대구 15.3℃
  • 구름많음울산 17.5℃
  • 구름많음광주 18.6℃
  • 구름많음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6.8℃
  • 구름많음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17.0℃
  • 구름많음보은 11.7℃
  • 흐림금산 14.6℃
  • 구름많음강진군 18.7℃
  • 구름많음경주시 13.1℃
  • 구름많음거제 16.5℃
기상청 제공

구리 안전 활동 출동, 비긴급성 출동 67% 차지

 

구리소방서는 지난 6월부터 운영중인 구리남성의용소방대 생활안전전문대 안전 활동 출동이 비긴급성 생활안전 출동 전체 신고 건수 중 67%를 차지한다고 5일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생활안전전문대는 비긴급성 생활안전출동 증가에 따른 소방관의 긴급출동 공백 방지를 위해 의용소방대원으로 구성돼 지난 6월부터 오는 9월까지 4개월 간 운영중이다. 의용소방대원 2명씩 1일 1개조로 출동하며, 이들은 비긴급, 저위험 생활구조 출동으로 말벌집제거, 동물포획, 소화전점검, 안전조치, 예방순찰 등의 업무를 맡는다.

 

구리의용소방대 생활안전전문대는 7월까지 벌집제거, 소화전 점검 등 44회 현장출동하였으며, 말벌집 제거, 동물 포획 뿐만 아니라 소방관들이 화재현장에서 신속하게 소화전을 사용할수 있도록 소화용수를 점검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119구조대·119안전센터의 비긴급 출동 업무 분담으로 골든타임 확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현장 활동 중 생활안전전문대원의 안전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 경기신문/구리 = 장학인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