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5 (월)

  • 맑음동두천 12.2℃
  • 구름조금강릉 13.0℃
  • 맑음서울 12.5℃
  • 구름많음대전 14.2℃
  • 구름많음대구 11.6℃
  • 흐림울산 10.6℃
  • 맑음광주 12.9℃
  • 구름조금부산 12.9℃
  • 구름조금고창 13.6℃
  • 구름많음제주 15.3℃
  • 맑음강화 11.1℃
  • 흐림보은 10.2℃
  • 흐림금산 12.6℃
  • 맑음강진군 12.5℃
  • 구름많음경주시 11.0℃
  • 구름조금거제 12.0℃
기상청 제공

강성천 차관, 안성시 죽산시장‧일죽시장 피해 복구상황 점검 나서

 

강성천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이 안성시 전통시장을 찾아 수해 피해 복구를 위해 도움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강 차관은 13일 안성시에 위치한 죽산시장, 일죽시장을 방문해 수해 피해 복구 현황을 점검했다. 최근 계속된 집중호우와 산사태로 인해 안성시는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됐다.

 

특히 죽산면, 일산면 일대 시가지가 침수되면서 전통시장과 농가의 피해가 막심했다. 죽산시장은 츙 100여개 점포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었으며, 피해금액만 15억 원에 달했다. 일죽시장은 58개 점포가 피해를 입어 6억 원 상당의 재산 피해를 남겼다.

 

상인들이 적극 나서면서 상당 부분 복구됐지만, 텅 빈 점포와 거리에 쌓인 폐기물에서는 아직 수해 피해의 흔적이 뚜렷했다.

 

강 차관은 현장을 둘러본 뒤 간담회에서 시장 상인들을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백운만 경기중소벤처기업지원청장, 김진환 안성시 경제국장, 전우소 소상공인진흥공단 상권본부장, 이민우 경기신보 이사장 등도 함께 자리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시장 상인들은 강 차관을 만나 수해 피해 복구를 위한 지원과, 시설 설치 등 시장 활성화를 위한 방안이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이에 강 차관은 상인들의 이야기를 꼼꼼히 청취하고 지자체‧유관기관의 협조에 감사하며 시장 홍보 등 다방면으로 지원방안을 마련할 것을 약속했다.

 

특히 피해를 입은 두 시장에 대하여, 금번 재난 극복을 위해 시장경영바우처 등을 우선 지원하기로 했다. 시장경영바우처는 마케팅, 인력, 교육 등 수요를 바우처 등으로 최대 6천만원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강갑식 죽산시장 상인회 부회장은 “신발, 옷을 취급하다 보니 이번에 가게가 침수되면서 크게 피해를 입었다”면서 “주변에서 적극 도와주고 우리 상인들의 이야기를 들어주니 감사할 따름”이라고 말했다.

 

중기부 강성천 차관은 “신속한 수해 피해 복구지원과 빠른 중기부뿐 아니라 유관기관들에도 협조를 요청하겠다”라고 말했다.

 

[ 경기신문 = 편지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