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화)

  • 구름많음동두천 11.0℃
  • 구름조금강릉 14.5℃
  • 구름많음서울 13.5℃
  • 구름조금대전 12.7℃
  • 구름조금대구 12.4℃
  • 맑음울산 14.2℃
  • 구름많음광주 14.5℃
  • 구름많음부산 15.5℃
  • 흐림고창 11.3℃
  • 구름조금제주 16.0℃
  • 구름조금강화 14.3℃
  • 구름조금보은 8.1℃
  • 구름많음금산 9.0℃
  • 구름많음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9.3℃
  • 구름많음거제 12.7℃
기상청 제공

안양시, 적극행정 공무원 면책기준 대폭 완화

“징계 걱정 말고 능력을 발휘해 열심히 일하세요!”

 

 

소신껏 적극적으로 일하는 공무원에 대한 동기부여가 한층 강화된다.

 

안양시가 적극행정면책제도(안양시 적극행정면책 등 감사소명제도의 운영에 관한 규칙) 일부를 개정, 적극행정 면책 기준을 대폭 완화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적극행정면책제도는 공무원이 업무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최대한의 노력을 기울였음에도 결과가 만족스럽지 않게 나타났을 경우, 일정 요건을 충족했다면 징계처분을 면제 또는 감경해주는 제도이다.

 

자신의 업무에 대해 전문성과 창의력을 바탕으로 열심히 임하도록 하겠다는 취지다.

 

시는 개정된 감사규칙에서 공공의 이익을 위해 적극적 자세로 업무를 처리하면서 중대한 절차상의 하자가 없는 경우에 적극행정 면책이 가능하도록 기준을 대폭 완화했다.

 

아울러 공무원이 공익을 위한 업무로서 감사부서 또는 국민권익위원회로부터 사전컨설팅 및 권고에 따라 처리했을 경우도 적극행정 면책기준을 받도록 했다.

 

기존에는 업무의 처리에 필요한 정보를 충분히 검토하고, 법령에서 정한 필수적 행정절차와 결재 절차를 모두 거처서 처리한 사항으로 고의 또는 중대한 과실이 없는 것으로 추정될 때만 면책이 인정됐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열심히 일하는 도중에 발생한 과실에 대해서는 면책해 주는 기회를 제공하여 소극적이고 불합리한 행정을 타파하고 적극적으로 일하는 공직문화를 조성하는데 목적이 있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안양 = 장순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