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목)

  • 맑음동두천 -3.8℃
  • 구름많음강릉 3.6℃
  • 맑음서울 -0.8℃
  • 흐림대전 -1.4℃
  • 구름조금대구 2.9℃
  • 맑음울산 3.6℃
  • 구름조금광주 2.2℃
  • 맑음부산 3.9℃
  • 구름많음고창 -0.1℃
  • 맑음제주 6.5℃
  • 맑음강화 -2.6℃
  • 구름많음보은 -4.0℃
  • 구름조금금산 -4.0℃
  • 맑음강진군 -0.5℃
  • 구름많음경주시 3.5℃
  • 맑음거제 5.2℃
기상청 제공

투신 시도하는 20대 여성 구한 인계파출소 영웅들

기지 발휘해 투신하려는 20대 여성 구조 성공
인계파출소, 지난달 23일 ‘자살 예방을 위해 노력하는 숨은영웅 「히든 히어로」’에도 선정된 바 있어
마스크 기부·응원 사진촬영 등 생명사랑 문화 확산에 동참
박종찬 경장 “앞으로도 생명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

 

수원남부경찰서(서장 오문교)가 지인과 말다툼을 한 후 신변을 비관하며 4층 건물 옥상 난간에서 뛰어 내리려고 한 여성을 구조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7일 오전 5시 40분쯤 한 행인이 인계동 유흥가 취약지역을 순찰중이던 112순찰차를 급하게 불러 세웠다.

 

급한 일이 발생했음을 직감한 인계파출소 박종찬 경장과 이준표 순경이 신속히 순찰차에서 내린 순간, 행인은 다급한 목소리로 “저기 옥상 난간에 사람이 앉아 있다”고 소리쳤다.

 

박 경장과 이 순경은 옥상으로 뛰어 올라가서 20대 여성이 난간에 걸터앉은 상태에서 양손으로 난간 끝을 잡고 있는 것을 확인하고, 즉시 119에 출동 요청했다.

 

하지만 여성이 뛰어내리려는 듯 하체를 난간 끝으로 이동시키고 있어 이들은 추가 안전조치를 기다릴 여유가 없다고 판단, 요구조자가 한눈을 파는 사이 재빠르게 달려가 몸을 끌어당겨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이날 투신을 시도한 김모(24)양은 친구와 다툰 후 충동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소중한 생명을 구한 박종찬 경장은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사람은 행동하기 전 누군가에게는 도움을 요청한다”며 “따뜻한 말 한마디, 따뜻한 손길 하나가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다. 앞으로도 생명을 지키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수원남부서 인계파출소(소장 남동학)는 지난달 23일 경기도와 경기도 자살예방센터, 31개 시·군 자살예방(정신건강복지)센터가 선정하는 ‘자살 예방을 위해 노력하는 숨은영웅 「히든 히어로」’에 선정된 바 있다.

 

이에 따라 생명사랑 마스크 300매를 청소년 보호·교육기관인 Wee센터에 기부하고, 해당 캠페인 슬로건(나와 너로부터 비롯된 변화)에 맞춰 생명사랑 응원 사진 촬영을 진행하는 등 자살 예방센터와 ‘생명사랑 문화 확산’을 위한 연합 캠페인을 펼쳤다.

 

[ 경기신문 = 김기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