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9 (일)

  • 구름많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0.2℃
  • 흐림대전 2.1℃
  • 구름조금대구 4.3℃
  • 맑음울산 4.2℃
  • 흐림광주 6.0℃
  • 맑음부산 5.3℃
  • 흐림고창 3.7℃
  • 흐림제주 9.6℃
  • 흐림강화 -0.1℃
  • 흐림보은 0.9℃
  • 흐림금산 2.3℃
  • 구름많음강진군 7.0℃
  • 맑음경주시 3.6℃
  • 맑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경기체고, 제1회 전국초중고 학년별 육상대회 동반 우승

남녀고등부 1,600m서 나란히 금메달 획득
남고부 손지원, 이재형, 여고부 김민서 나란히 3관왕
남고부 이예찬, 신현서, 여고부 이지민은 각각 2관왕 등극

 

경기체고가 제1회 전국초·중·고등학교 학년별 육상경기대회 남녀고등부 1,600m 계주에서 동반우승을 차지했다.

 

경기체고는 31일 충북 보은군 보은공설운동장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남고부 1,600m 계주에서 이예찬, 이재형, 신현서, 손지원이 팀을 이뤄 3분22초15의 기록으로 충남체고(3분23초29)와 시흥 은행고(3분26초98)를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손지원은 남고 2학년부 100m와 남고부 400m 계주 우승에 이어 세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이재형도 남고 2학년부 800m와 1,500m 1위에 이어 3관왕에 등극했다. 또 이예찬과 신현서는 400m 계주 우승에 이어 2관왕이 됐다.

 

경기체고는 여고부 1,600m 계주에서도 김민서, 김민경, 이채현, 이지민이 팀을 이뤄 4분09초89로 충북체고(4분24초35)를 따돌리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민서는 여고 1학년부 100m와 200m 1위에 이어 3관왕이 됐고 이지민은 여고 2학년부 200m 우승에 이어 2관왕 대열에 합류했다. 

 

남중 3학년부 창던지기에서는 정준석(경기체중)이 56m55를 던져 심하민(전북체중·55m26)과 하승민(경남 창녕중·47m96)을 꺾고 정상에 올랐고 남고 1학년부 포환던지기에서는 주재훈(동인천고)이 15m62로 김성우(충북체고·15m00)와 강민규(경기체고·13m81)를 따돌리고 패권을 안았다.

 

이밖에 여중 3학년부 3,000m에서는 김소민(경기체중·11분34초49)이 이명웅(충남 천안오성중·11분33초21)에 이어 준우승했고 남중부 1,600m 계주 인천남중(3분37초88)과 여고 2학년부 5,000m 박미애(인천체고·19분27초57)도 나란히 은메달을 획득했으며 여중 1학년부 멀리뛰기 김안나(경기체중·4m94)와 남중 3학년부 3,000m 이준서(경기체중·9분20초47)는 각각 3위에 입상했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