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8 (일)

  •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0.2℃
  • 맑음서울 6.1℃
  • 구름조금대전 4.4℃
  • 흐림대구 3.8℃
  • 흐림울산 5.3℃
  • 흐림광주 6.2℃
  • 구름많음부산 5.7℃
  • 흐림고창 3.7℃
  • 구름많음제주 11.5℃
  • 맑음강화 4.0℃
  • 구름조금보은 1.4℃
  • 구름많음금산 2.4℃
  • 흐림강진군 7.1℃
  • 흐림경주시 2.2℃
  • 구름많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수원 윌스기념병원 박춘근 병원장, 범죄피해자 보호·지원 대통령 표창

2005년 수원지역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설립 이후 13년 동안 자원봉사
전문의 치료 필요한 대상자 무료 진료 및 약물지원 등 공로 인정

보건복지부 지정 척추전문병원인 수원 윌스기념병원 박춘근 병원장이 범죄피해자 보호·지원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병원측은 27일 개최 예정이던 ‘제13회 한국범죄피해자 인권대회' 대신 정부과천청사 법무부 대회의실에서 열린 기념 정부포상 전수식을 통해 수상식이 진행됐다고 밝혔다.

 

 

박춘근 병원장은 지난 2005년 수원지역 범죄피해자지원센터가 설립되자 자원봉사자로 참여하기 시작, 2007년부터 지금까지 13년 동안 활동하고 있다.

 

부이사장으로서 재정적 지원은 물론 외상 후 스트레스장애로 전문의 치료가 필요한 대상자에게 무료 진료와 약물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등 헌신적으로 공헌해 왔다. 

 

또한 수원지방검찰청 의료자문위원회 활동과 후원금 및 장학금 기부, 자원봉사, 각종 지역행사 의료지원, 해외 의료봉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적으로 기여, 지난 2010년 법무부장관상 표창과 2013년 국무총리 표창을 받은 바 있다.

 

박 병원장은 “의사라는 직업과 병원이라는 기관이 다른 사람을 좀더 많이 돕고, 나눌 수 있도록 도와준 것 같아 기쁘다"면서, “안타깝지만 누구나 범죄의 피해자가 될 수 있다. 때문에 범죄피해자에 대한 보호와 지원에 대해 국가와 사회는 물론이고 우리 모두가 함께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범죄피해자지원센터는 범죄로 인해 정신적, 육체적으로 고통 받고 있는 피해자와 가족들에게 재정적 지원과 심리지원, 의료지원, 법률지원 등을 제공해 범죄 피해자들이 후유증에서 벗어나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돕는 기관이다.

 

[ 경기신문 = 강경묵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