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6 (토)

  • 맑음동두천 -2.1℃
  • 구름많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0.7℃
  • 흐림대전 3.4℃
  • 연무대구 8.4℃
  • 구름조금울산 13.2℃
  • 박무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12.0℃
  • 흐림고창 2.9℃
  • 박무제주 8.5℃
  • 구름조금강화 -2.5℃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4.5℃
  • 구름많음경주시 10.1℃
  • 구름많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디지털 성범죄 예방 1기 온라인 청년감시단 성과 '톡톡'

8월10일~11월30일 활동...1만5600건 신고.16% 삭제
시, 내년 관련 센터 설치..디지털 성범죄 예방 역량 강화 계획

 

 인천시가 운영한 ‘디지털 성범죄 예방 온라인 청년감시단’이 톡톡한 성과를 거두며 활동을 마무리했다.

 

시는 전국 최초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청년 지원자를 채용해 제1기 디지털 성범죄 예방 온라인 청년감시단을 구성, 8월10일부터 11월30일까지 운영했다고 29일 밝혔다.

 

감시단은 이 기간 온라인에서 이뤄지는 성매매 알선이나 광고, 그루밍, 음란물사이트, 채팅앱, SNS 등을 감시해 방송통신심의위원회와 해당 사이트에 신고·삭제 요청하는 등의 활동을 벌였다.

 

시에 따르면 15명으로 이뤄진 감시단은 지난 25일 현재 1만5656건을 신고했다. 한 명당 1000건 이상의 디지털 성범죄 예방 신고를 한 셈으로, 이 가운데 10월 말 기준 신고건 중 16%는 삭제 조치돼 청소년들의 디지털 성범죄 노출을 막았다.

 

인천시 온라인 청년감시단은 청년희망일자리 사업과 연계해 전국에서 가장 먼저 활동을 시작했고, 눈에 띠는 성과로 디지털 성범죄 예방에 크게 기여하면서 모범 사례로 주목받으며 전국 타 시·도에 확산되고 있다.

 

1기 활동 마무리와 함께 시는 감시단 중 신고실적이 가장 우수한 1명에게 시장 표창을 전달하고 향후 2기의 알찬 운영을 위해 감시단 활동을 하면서 느낀 소회 공유 및 의견을 묻는 설문조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내년에 ‘인천형 디지털 성범죄 예방·지원센터’를 설치, 철저한 모니터링 활동을 펼쳐 디지털 성범죄를 적발·예방하고, 아울러 피해자를 지원하는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추는 등 디지털 성범죄 근절 역량을 대폭 강화할 방침이다.

 

조진숙 시 여성가족국장은 “열성적으로 참여해준 감시단원들께 감사드리며, 시는 성착취물 확산을 차단하고 피해를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디지털 성범죄 피해를 입거나 해당 범죄행위를 목격할 경우 반드시 신고하고, 도움을 요청해 달라”고 당부했다.

 

신고 및 상담은 ‘희희낙낙 상담소(☎032)507-0182)’로, 성착취 피해로 쉼터가 필요한 아동·청소년은 드롭인센터(☎032)874-8297, 010-5058-8297, 카톡 best8297)로 연락하면 된다.

[ 경기신문 / 인천 = 김웅기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