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0 (화)

  • 맑음동두천 23.3℃
  • 맑음강릉 20.0℃
  • 맑음서울 21.6℃
  • 맑음대전 24.4℃
  • 맑음대구 26.0℃
  • 구름많음울산 22.4℃
  • 맑음광주 25.3℃
  • 구름많음부산 21.5℃
  • 맑음고창 20.6℃
  • 구름조금제주 17.5℃
  • 구름조금강화 17.5℃
  • 맑음보은 24.4℃
  • 구름많음금산 24.7℃
  • 맑음강진군 24.4℃
  • 맑음경주시 24.5℃
  • 맑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2020 DMZ 평화경제 국제포럼, 4일 인천서 열려

 

 인천시와 통일부가 후원하고 국무총리실 산하 경제인문사회연구회와 대외경제정책연구원이 공동 주최한 ‘2020년 DMZ 평화경제 국제포럼’이 4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됐다.

 

이 포럼은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위한 국제 담론을 형성하고 지속가능한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자 2019년 8월 처음 열렸다.

 

올해는 특히 한강하구와 서해바다를 경계로 남북이 맞닿아 있는 접경도시 인천시에서 개최돼 의미를 더한 가운데 정부의 신한반도 체제와 평화경제에 대한 비전 공유, 정책 제언, 협력방안 등이 제시됐다.

 

전날 온라인 생중계된 ‘Live 토크쇼! DMZ 평화경제를 말하다’에서는 6·25 참전용사 기념공원, 인천도시역사관, G타워 전망대, 강화평화전망대 등 인천의 접경지역 일대 영상과 전문가 인터뷰, 대담, 평화퀴즈쇼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박남춘 시장은 축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에도 인천을 방문해 주신 포럼 참석자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리며, 접경지인 인천이 남북 긴장과 갈등을 넘어 화해와 평화, 번영의 길로 나아가는데 앞장서 ‘평화도시 인천’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흥종 대외경제정책연구원장 주재로 진행된 개막세션에서는 하토야마유키오 전 일본 총리, 안드레이 비스트리츠키 러시아 발다이클럽 이사장, 캐슬린 스티븐스 한미경제연구소 소장, 스티브 킬렐레아 호주 경제평화연구소 설립자, 에즐토예 노르웨이 노벨위원회 위원, 리상양 중국사회과학원 아태 및 글로벌전략 연구원 원장, T.C.A.라가반 인도 외교원 원장, 토마 고마 프랑스 국제관계연구원 원장, 진H.리 미국 우드로윌슨센터 국장, 이용식 인천연구원장이 참여해 ▲한반도 평화정착 및 평화경제 ▲미국 신정부의 동아시아 정책 ▲2021년 남북관계 전망 등과 관련한 열띤 논의를 펼쳤다.

 

분과세션에서는 대외경제정책연구원과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가 주관한 ‘2021년 북한경제와 남북관계 전망’세션과 인천연구원이 주관한 ‘접경자산의 평화적 활용과 글로컬라이제이션’세션이 동시에 진행됐다.

 

분과별로 산업연구원, 통일연구원, 국토연구원, 인천연구원, 세종연구소 등 국내 주요 연구기관을 비롯해 대만 국립진먼대 및 국립가오슝대, 일본 후쿠시마대 등 세계 유수 학계와 국제기구 관계자들이 참석해 발표와 토론을 진행했다.

 

신봉훈 시 소통협력관은 “관련 기관들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한 국제적 연대를 이뤄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에 인천시가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유희근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