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4 (일)

  • 맑음동두천 2.4℃
  • 흐림강릉 3.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6.9℃
  • 흐림대구 7.3℃
  • 흐림울산 8.5℃
  • 맑음광주 8.6℃
  • 흐림부산 9.4℃
  • 구름조금고창 7.3℃
  • 구름많음제주 11.7℃
  • 맑음강화 6.2℃
  • 맑음보은 3.9℃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6.5℃
  • 흐림경주시 6.3℃
  • 흐림거제 9.7℃
기상청 제공

WHO "백신이 곧 코로나19 종식 의미하지 않아"

"백신 개발 소식에 고무…팬데믹 끝났다는 인식 확산에 우려"

세계보건기구(WHO)는 4일(현지시간) 잇따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개발 소식에 안주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백신에 대한 진전으로 우리는 모두 고무됐고 이제 터널의 끝에서 빛을 볼 수 있게 됐다"고 운을 뗐다.

 

그러나 그는 "WHO는 코로나19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이 끝났다는 인식이 확산하고 있다는 점을 우려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팬데믹 종식까지 아직 갈 길이 멀다면서 각국 정부의 정책과 시민들의 행동이 그 향방을 결정할 것이라고 역설했다.

 

테워드로스 사무총장은 "어려운 한 해였고 사람들이 피로하다는 점을 알지만, 병원들이 한계치에 다다르거나 이미 넘어섰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 많은 곳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매우 높은 수준으로 전염되고 있고, 이는 곧 병원과 중환자실, 의료진에게 어마어마한 압력으로 작용하고 있다는 점을 목격하고 있다"며 방역 수칙을 준수할 것을 재차 촉구했다.

 

마이클 라이언 WHO 긴급대응팀장도 백신이 코로나19 종식에 중요한 역할을 하겠지만 "백신 그 자체가 곧 코로나19 제로(0)를 의미하지는 않는다"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백신 접종에 따른) 예방이 평생 지속되지 않을 수 있고 따라서 재감염이 일어날 수 있다는 자료를 보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