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2 (화)

  • 구름많음동두천 5.7℃
  • 흐림강릉 2.7℃
  • 구름조금서울 6.2℃
  • 구름조금대전 6.5℃
  • 흐림대구 5.8℃
  • 흐림울산 3.7℃
  • 구름조금광주 8.1℃
  • 구름많음부산 7.5℃
  • 구름많음고창 5.7℃
  • 맑음제주 9.4℃
  • 맑음강화 5.6℃
  • 구름많음보은 4.6℃
  • 흐림금산 5.1℃
  • 맑음강진군 8.3℃
  • 구름많음경주시 3.5℃
  • 구름많음거제 9.0℃
기상청 제공

文대통령, 18일 신년기자회견…부동산·사면 언급 주목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8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열어  신축년 새해 정국구상을 공개한다. 특히 이번 신년 기자회견은 사상 최초 '언택트(Untact)' 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15일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계획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회견에 참여한 내외신 기자 120명으로부터 방역·사회, 정치, 경제, 외교안보 등 전 분야에 걸쳐 자유롭게 질문을 받을 계획이다.

 

다만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춘추관 회견 현장에 참여하는 기자는 20명으로 제한했고, 100명의 기자는 화상연결 형태로 접속해 질문을 하도록 했다. 이날 회견은 오전 10시부터 약 100분간 진행되며 TV로 생중계된다.

 

정치권에서는 문 대통령이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특별사면 문제에 어떤 언급을 내놓을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또 국정지지율 하락의 주요 원인으로 꼽히는 부동산 문제와 관련해 문 대통령이 어떤 해법을 제시할지도 주목된다. 

 

이와 함께 검찰 등 권력기관 개혁 후속조치, 백신 확보를 포함한 방역대책, 코로나19 경제충격 회복 방안도 주요 이슈가 될 전망이다.

 

외교안보 분야에서는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진전 방안에 질문의 초점이 맞춰질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 강제징용 배상 판결과 위안부 피해자 배상판결 등과 맞물려 경색된 한일관계에 어떻게 돌파구를 마련할 것인지도 주요 관심사로 꼽힌다. 

 

[ 경기신문 = 정영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