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화)

  • 구름많음동두천 -1.7℃
  • 구름조금강릉 1.5℃
  • 맑음서울 2.5℃
  • 구름많음대전 3.4℃
  • 흐림대구 2.3℃
  • 흐림울산 4.0℃
  • 구름많음광주 5.5℃
  • 흐림부산 6.8℃
  • 구름많음고창 0.7℃
  • 흐림제주 9.8℃
  • 구름많음강화 -1.0℃
  • 구름많음보은 -0.2℃
  • 흐림금산 2.6℃
  • 구름많음강진군 3.8℃
  • 흐림경주시 0.3℃
  • 흐림거제 5.1℃
기상청 제공

김종철 정의당 대표, 같은당 장혜영 의원 성추행..대표직 사퇴

 

정의당 김종철 대표가 25일 성추행 의혹으로 당 대표직에서 전격 사퇴했다.

 

배복주 정의당 부대표는 이날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김 대표가 지난 15일 당 소속 장혜영 의원을 성추행했다”고 밝혔다. 

 

이어 “피해자 요청을 받은 18일부터 일주일간 비공개로 조사한 뒤 오늘 첫 보고하는 것”이라며 “김 대표도 모든 사실을 인정했다. 추가 조사는 더 필요하지 않은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정의당에 따르면 김 대표는 지난 15일 저녁 여의도에서 장 의원과 면담을 겸한 식사 자리를 가졌다. 

 

면담은 순조롭게 진행됐으나, 면담 종료 후 나오는 길에서 김종철 대표가 장혜영 의원을 성추행을 했다는 것이다.  

 

장 의원은 고심 끝에 피해 사실을 당에 알렸고, 그 이후 수차례 피해자와 가해자를 면담하는 방식으로 조사가 진행됐다. 

 

배 부대표는 “이 사건은 다툼의 여지가 없는 명백한 성추행 사건”이라며 “가해자인 김종철 대표 또한 모든 사실을 인정했다. 사실관계 확인을 위한 추가조사는 더 이상 필요하지 않은 상황”이라고 밝혔다. 


정의당 당규 제7호 제21조의 선출직 당직자 징계절차 특례 조항에는 대표단회의의 권한으로 ‘징계사유가 인정될 만한 상당한 이유가 있고, 징계사유의 중대성으로 인해 긴급히 직무를 정지시켜야 할 필요성이 인정되는 경우, 징계 의결 시까지 잠정적으로 당직의 직위를 해제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취임한 김 대표는 서울대 재학 시절 박용진 민주당 의원과 함께 학생운동을 했다. 졸업 후 민주노동당 전신인 국민승리21 권영길 대표의 비서로 정치에 입문했다. 정의당에 합류한 후 고 노회찬 원내대표, 윤소하 원내대표의 비서실장을 지냈고 선임대변인직도 맡았다. 

 

[ 경기신문 = 정영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