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7 (토)

  • 구름조금동두천 14.9℃
  • 흐림강릉 6.2℃
  • 구름많음서울 13.5℃
  • 구름많음대전 12.7℃
  • 흐림대구 7.5℃
  • 흐림울산 7.2℃
  • 맑음광주 14.3℃
  • 흐림부산 8.3℃
  • 구름많음고창 12.3℃
  • 흐림제주 12.2℃
  • 구름많음강화 12.3℃
  • 구름많음보은 10.3℃
  • 구름많음금산 11.3℃
  • 구름많음강진군 11.1℃
  • 흐림경주시 7.8℃
  • 흐림거제 8.6℃
기상청 제공

아이들 등하원 안전 '스마트밴드기반 영유아 모니터링 시스템'으로 확인

 

경기도가 IT기술을 활용한 어린이집 보육환경을 구축하며 알람톡을 도입해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연구자 중심의 R&D 지원 등 사람중심의 경기도 미래기술 정책을 실현할 방침이다.

 

임문영 경기도 미래성장정책관은 27일 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IT활용 영유아 보육안전 실증 ▲경기도 마이데이터 활용사업 ▲퓨처쇼 2021 개최 ▲연구자 중심의 R&D지원 등 4가지 정책을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도는 어린이집 안전사고 발생 등 보육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지난 2019년부터 IT활용 영유아 보육안전 실증화 사업을 추진 중이며 현재 어린이집 1곳에 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 실증화 시험을 하고 있다.

 

해당 시스템은 셔틀버스와 어린이집 입구에 태블릿PC와 리더기를 설치해 아이들이 승하차할 때와 등하원할 때, 얼굴인식을 하며 아이들의 가방에도 스마트태그를 달아 출결을 확인할 수 있다.

 

스마트밴드기반 영유아 모니터링 시스템으로 아이들의 현재 위치와 활동량, 건강상태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또 사물인터넷(IoT) 기반 생활환경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해 보육시설 실내외의 온도, 습도, 미세먼지 등 다양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해 쾌적한 보육환경을 능동적으로 유지할 수 있도록 했다. 이밖에 출결관리나 투약의뢰, 알림장 등 보육행정을 전산화해 보육교사의 업무 부담을 상당 부분 줄일 수 있도록 했다.

 

도는 오는 8월까지 사업 실증기간을 연장하고 보육현장의 의견을 반영해 관련부서와 도내 확산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어 마이데이터를 활용한 ‘(가칭)경기 알림톡’ 서비스로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 ‘마이데이터’란 개인의 정보를 안전하게 활용해서 도로부터 받을 수 있는 수혜정보를 적시에 편리하게 받아볼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며 개인이 생성에 기여한 혹은 개인의 데이터로 발생하는 수익을 환원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도는 오는 3월부터 청년기본소득과 경기여성 취업지원금 등 청년·여성복지 정보 5종에 대해 우선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 내년까지 복지, 채용 등 수혜정보를 60종까지 확대하고 기능 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다.

 

일상에서 미래를 경험할 수 있는 ‘퓨처쇼 2021’을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개최한다. ‘퓨처쇼 2021’은 ▲일상에서의 미래기술 체험 ▲소상공인과 리테일 테크의 만남 ▲온·오프라인 비즈니스 기회 제공 기본방향으로 하고 있다.

 

연구자 중심의 R&D 지원 생태계 조성을 위해 오랜 관행이었던 대학 및 연구단체 중심의 연구사업 지원을 역량 있는 개인 연구자에게 직접 지원한다. 그간 국내 연구개발 투자는 최고 수준이지만 기관중심의 계획 및 관리로 성과창출이 미흡하다는 지적이 이어져왔었다.

 

도는 다음달 중 사업을 공고한 후 오는 5월까지 공개선발 절차를 마무리해 연구자들에게 자율적이고 창의적인 연구 환경을 제공할 방침이다.

 

[ 경기신문 = 이지은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