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6 (일)

  • 흐림동두천 19.7℃
  • 구름많음강릉 17.0℃
  • 서울 20.7℃
  • 대전 23.0℃
  • 흐림대구 21.0℃
  • 구름많음울산 19.5℃
  • 흐림광주 21.4℃
  • 안개부산 19.8℃
  • 흐림고창 21.8℃
  • 흐림제주 22.0℃
  • 흐림강화 19.3℃
  • 흐림보은 19.8℃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0.7℃
  • 구름많음경주시 21.2℃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하나님의 교회 “‘지구촌 가족’ 아프리카에도 희망과 응원을”

코로나19 극복 위해 세계 곳곳에 방역물품·생필품 등 전방위 지원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이하 하나님의 교회)가 지구촌 가족들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코로나19에 전방위로 대응하고 있다. 이들의 행보는 아프리카에서도 활발하다.


14일 하나님의 교회에 따르면 가나 아크라시 공립학교 32곳과 가사우스시 공립학교 45곳에 손세척용 물통 160개와 일회용 타월 85상자를 지원했다. 지난해부터 아프리카 전역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등교를 잠정 중단했으나 가나의 경우 봉쇄조치가 완화돼 1월부터 등교가 재개됐다. 정부는 등교 수업을 받을 수 있게 된 학생들을 위해 학교에 손소독제와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지원했지만, 학생 수가 많은 학교에는 더 많은 물품이 필요했다. 특히 교실 입실 전 깨끗하게 손을 씻을 수 있는 시설이 가장 절실했다.


정성껏 물품을 준비한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은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가 학생들이 마음껏 꿈을 펼치길 바라는 마음으로 마련했다. 조금이라도 안전한 환경에서 공부하길 바란다”고 입을 모았다.

 

물품은 알프레드 밴더푸제이 국회의원 사무실과 가사우스시 교육청을 통해 각 학교로 전달됐다. 각 학교 교장 및 관계자들은 하나님의 교회에 감사를 표했다.


전달식에서 헨리 에옛세 가사우스시 교육감은 “이번 지원은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한 정부의 노력을 보완하는 데 정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하나님의 교회 대학생봉사단 ASEZ와 직장인청년봉사단 ASEZ WAO는 각각 ‘핸드투핸드 릴레이’와 ‘하트투하트 릴레이’로 코로나19 대응 최전선에서 수고하는 의료진을 응원해왔다. 아프리카 회원들도 남아프리카공화국 케이프타운 타이거버그 종합병원, 마푸투 종합병원과 중앙병원을 찾아 손편지와 간식으로 꾸린 응원키트 350상자를 전달했다.


이뿐만 아니라 아프리카 각지의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은 환경정화운동도 활발히 전개해왔다.


[ 경기신문 = 김대성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