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6.2℃
  • 구름조금강릉 30.5℃
  • 구름조금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29.9℃
  • 구름조금대구 30.8℃
  • 맑음울산 27.6℃
  • 구름조금광주 29.1℃
  • 맑음부산 28.4℃
  • 구름많음고창 27.5℃
  • 맑음제주 29.2℃
  • 구름조금강화 25.2℃
  • 흐림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5.5℃
  • 구름조금강진군 26.0℃
  • 구름조금경주시 27.4℃
  • 맑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박항서 매직' 베트남, 역대 첫 월드컵 최종예선 진출

베트남, 최종전서 UAE에 2-3 패배…G조 2위로 최종예선 티켓 확보

 

 

‘박항서호’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최종전에서 패했지만 조 2위 자격으로 역대 첫 최종 예선 진출을 확정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대표팀은 16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의 자벨 스타디움에서 열린 UAE와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G조 최종전에서 2-3으로 석패했다.

 

베트남은 승점 17(5승 2무 1패)로 2차 예선을 마치면서 UAE(승점 18)에 G조 1위 자리를 내주며 2위로 내려앉았다.

 

이날 비기기만 해도 조 1위로 최종예선 직행 티켓을 따낼 수 있었던 베트남은 조 2위가 됐지만 각 조 2위 상위 5개 팀에 주어지는 최종 예선 ‘와일드카드’를 확보하면서 기어코 역대 첫 최종 예선 티켓을 품었다.

 

북한의 불참 선언으로 2차 예선에서는 H조를 제외한 나머지 조의 2위 성적을 산정할 때 최하위 팀과 결과를 제외한 ‘보정 승점’을 비교한다.

 

베트남은 G조 최하위 인도네시아에 거둔 2승을 뺀 승점이 11점(골득실+2)이다.

 

베트남은 보정 승점에서 중국(승점 13점), 오만(승점 12점), 이라크(승점 11점·골득실+3)에 이어 4번째를 차지했다. 레바논(승점 10·골득실+3)이 최종예선 막차를 탔다.

 

특히 베트남은 2차 예선에 나선 필리핀, 인도네시아, 미얀마, 태국 등을 넘어 동남아시아 국가 가운데 유일하게 최종예선에 진출하는 기쁨을 맛봤다.

 

박항서 감독이 경고 누적으로 이번 경기 지휘봉을 잡지 못하는 상황에서 베트남은 이영진 수석코치가 지휘에 나섰지만 UAE의 파격 공세를 막지 못했다.

 

박 감독은 이날 경기에 앞서 “선수들이 비겨도 된다고 생각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수비가 약한 만큼 다양한 전술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고, 결국 허술한 수비에 발목을 잡혔다.

 

베트남은 전반에만 2골을 내주며 일찌감치 무너졌다. 전반 초반부터 강하게 베트남을 몰아친 UAE는 전반 32분 베트남 진영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알리 하산의 강한 오른발슛으로 선제골을 따냈다.

 

전반 39분에는 모함마드 이드가 페널티지역 왼쪽으로 파고드는 과정에서 베트남 골키퍼의 손에 걸려 페널티킥을 따냈고, 전반 40분 알리 맙쿠트가 추가골을 넣었다.

 

전반을 0-2로 마친 베트남은 후반 5분 만에 마흐무드 카미스에게 결승골을 내주며 그대로 무너지는 듯했다.

 

하지만 베트남은 후반 막판 힘을 냈고, 후반 40분 응우옌 틴엔린의 추격골에 이어 후반 45분 쯔란 민부엉의 득점이 이어졌지만 끝내 경기를 뒤집지 못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