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1 (토)

  • 구름많음동두천 30.7℃
  • 구름많음강릉 35.1℃
  • 구름많음서울 34.1℃
  • 구름조금대전 35.0℃
  • 구름많음대구 36.2℃
  • 구름많음울산 29.5℃
  • 구름많음광주 33.3℃
  • 구름많음부산 29.3℃
  • 구름조금고창 32.6℃
  • 제주 27.2℃
  • 구름조금강화 30.7℃
  • 구름조금보은 34.2℃
  • 구름많음금산 32.3℃
  • 흐림강진군 30.8℃
  • 구름많음경주시 31.7℃
  • 흐림거제 28.7℃
기상청 제공

쿠팡 “덕평 물류센터 화재, 조속한 구조 간절히 기원”

 

쿠팡이 덕평 물류센터 화재에 대해 “조속한 구조를 간절히 기원한다”며 “사고 수습 과정에서 당국에 적극 협조할 것”이라 밝혔다.

 

강한승 쿠팡 대표이사는 전날 경기 이천시 마장면 쿠팡 덕평 물류센터에서 발생한 화재와 관련해 이 같은 내용의 공식 입장을 18일 밝혔다.

 

강 대표는 “덕평 물류센터 화재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돼 몹시 송구하다”며 “진화에 나섰던 소방관 한 분께서 아직까지 구조되지 못하고 계신 데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 쿠팡의 모든 구성원들의 마음을 모아 조속한 구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화재 진압을 위해 헌신적으로 애쓰시는 소방 관계자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화재 원인 조사는 물론, 사고를 수습하는 모든 과정에서 최선을 다해 당국에 적극 협조할 것”이라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화재로 피해를 입은 많은 분들께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아직 구조되지 못한 소방관께서 귀환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쿠팡은 전날 덕평 물류센터 화재 발생 당일 김범석 전 쿠팡 이사회 의장이 등기이사직에서 사임하고 강 대표가 이사회 의장직에 오른 바 있다.

 

이번 화재사고가 발생한 덕평 물류센터는 지상 4층, 지하 2층, 연면적 12만7178.58㎡의 건물이다.

 

소방당국은 초기 진압으로 한 때 불씨가 잡힐 뻔 했으나, 택배 포장용 박스, 가연성 물질 등이 물류센터 내부에 다량 적치돼 24시간 넘게 화재 진압이 이뤄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내부 진화 작업에 투입된 광주소방서 119구조대 구조대장 A씨가 작업 도중 건물에서 빠져나오지 못해 실종된 상태다. 진화작업이 장시간 이뤄지면서 붕괴 우려까지 제기돼 구조작업도 중단된 상황이다.

 

[ 경기신문 = 현지용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