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월)

  • 흐림동두천 8.8℃
  • 구름조금강릉 18.2℃
  • 흐림서울 14.4℃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17.1℃
  • 맑음울산 17.4℃
  • 맑음광주 18.0℃
  • 맑음부산 18.6℃
  • 맑음고창 16.2℃
  • 흐림제주 16.8℃
  • 흐림강화 9.6℃
  • 맑음보은 15.7℃
  • 맑음금산 16.3℃
  • 구름조금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8.5℃
  • 맑음거제 14.7℃
기상청 제공

코로나19 확산 '초비상'…정부, "1~2주 동안 확진자 급증 가능성"

정은경 긴급 브리핑 "2주간 모임 자제해달라"
주평균 확진 2028.7명, 전주비 12.8% 상승
수도권이 비수도권 비해 3배 이상 증가

25일 코로나19 일일 확진자 수가 역대 최다인 3000명을 넘어서자 정부가 2주간 확진자가 크게 늘어날 가능성이 높다고 경고하면서 모임 자제를 요청했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이날 오후 긴급브리핑을 열고 "추석 연휴를 맞아 사람 간 접촉이 증가하고 이동량이 증가함에 따라 환자 발생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라면서 "무증상·경증 감염원이 더욱 늘어났을 가능성이 크고 향후 1∼2주 동안은 확진자가 크게 증가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어 "최소 2주간은 사적모임을 취소하거나 연기하고, 마스크 착용이 어려운 다중이용시설 이용은 자제할 것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이날 0시 기준 3273명(국내발생 3245명)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주말 효과 등 단기간 급증·급감을 상쇄하기 위한 지표인 주평균 확진자도 2028.7명으로 처음으로 2000명선으로 올라섰다. 이는 전주 1798.6명 대비 230.1명(12.8%) 증가한 것이다.

 

수도권 확진자는 비수도권 대비 3배 정도 발생하고 있다. 이날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는 2512명(서울 1217명, 경기 1094명, 인천 201명)이다. 수도권 주평균 확진자도 1542.6명으로 역대 최다 기록이다.

 

정 청장은 "현재 발생 상황은 수도권 중심의 유행이다. 전체의 76%를 차지하고 있고 비수도권보다 발생률이 3배 이상 높다"며 "접종 완료 때까지는 사적 모임 취소와 재택 근무나 비대면 회의를 확대하고 종교 행사도 소모임·식사는 자제해 달라“고 강조했다.

 

이어 ”격렬한 실내운동 등 마스크를 벗는 상황을 최소한 줄여달라"면서 "연휴 기간 마스크를 쓰지 않고 밀폐된 실내에서 지인 모임을 가졌으면 적극적으로 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 경기신문 = 박건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