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일)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1.2℃
  • 맑음대전 0.0℃
  • 맑음대구 0.7℃
  • 맑음울산 3.8℃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6.8℃
  • 맑음고창 -0.9℃
  • 맑음제주 9.0℃
  • 맑음강화 -1.9℃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0.3℃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양주소방서 백석구급대원들, 기도 폐쇄 환자 살려

백석구급대 적절한 처치 도와

 

양주소방서 백석구급대 대원들이 기도가 막혀 의식을 잃은 환자를 응급처치로 구해냈다고 밝혔다. 백석구급대 소속 오종석 소방장과 김해나 소방사, 안성진 사회복무요원이 그 주인공이다.

 

이들은 지난 달 27일 오후 6시 30분 떡을 먹다가 의식을 잃었다는 신고를 받고 즉시 출동, 4분 만에 현장에 도착했다.

 

환자 A씨가 의식과 호흡이 없는 상태임을 확인한 이들은 심장압박을 실시, 자동제세동기로 맥박이 있는 것을 확인했다.

 

구급대원들은 흡인기를 사용해 기도 내 이물질을 제거한 뒤 A씨를 인근 병원으로 옮겨 치료를 받도록 했다.

 

이후 일상생활에 지장이 없을 정도로 빠르게 회복한 A씨는 “구급차가 빠르게 도착하고 응급처치를 잘 해줘 이렇게 회복할 수 있었다”며 구급대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박미상 양주소방서장은 “올바른 응급처치로 가족의 생명을 살릴 수 있기에 많은 사람들이 응급처치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 경기신문 = 이호민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