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화)

  • 흐림동두천 5.7℃
  • 구름조금강릉 13.3℃
  • 서울 6.8℃
  • 대전 8.9℃
  • 박무대구 8.9℃
  • 흐림울산 11.7℃
  • 광주 9.1℃
  • 흐림부산 12.3℃
  • 흐림고창 8.3℃
  • 흐림제주 12.7℃
  • 흐림강화 5.5℃
  • 흐림보은 8.4℃
  • 흐림금산 9.0℃
  • 흐림강진군 10.2℃
  • 흐림경주시 10.2℃
  • 흐림거제 12.6℃
기상청 제공

백군기 용인시장, 갑작스러운 한파 피해 예방 대책 마련 주문

18일 간부공무원 티타임에서 적극적인 업무 자세 지시

 

지난 16일 한파경보가 발효되고 연일 5도 이하로 기온이 내려간 가운데 백군기 용인시장이 갑작스러운 추위에 시민들의 재산과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살필 것을 주문했다.

 

백 시장은 18일 시청 4층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간부공무원과의 티타임에서 피해 예방을 위한 대비를 지시했다.

 

이에 시는 직원 36명을 점검반으로 편성, 지역 내 농가를 대상으로 냉해 피해 여부를 확인하고 보온 대책을 점검할 계획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수확을 앞둔 무·배추 등 김장 채소의 냉해 피해가 우려된다”며“냉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안내하는 등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시의 정책이 궁극적으로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기여하고 있다는 걸 증명해야 한다”며 “모든 업무의 원리를 파악해 시민 누구나 납득할 수 있도록 설명하는 것이 공직자의 기본 자세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 경기신문 = 신경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