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일)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1.2℃
  • 맑음대전 0.0℃
  • 맑음대구 0.7℃
  • 맑음울산 3.8℃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6.8℃
  • 맑음고창 -0.9℃
  • 맑음제주 9.0℃
  • 맑음강화 -1.9℃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0.3℃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경기도,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첫 날 선두 등극

경기도, 총 2만 1467점으로 1위 차지
수영·사이클서 한국 신기록 작성
인천시, 사이클·포환서 한국 신기록 나와

 

제41회 전국장애인체전에 출전한 경기도선수단이 대회 첫 날 선두에 올랐다.

 

경기도는 20일 경상북도 일원에서 막을 올린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첫 날 금메달 16개, 은메달 10개, 동메달 12개 등 총 38개로 득점 2만 1467.44점으로 종합 1위에 등극했다.

 

김천수영장에서 열린 수영 남자 계영 400m 34포인트에 출전한 경기선발 권용화(용인시), 박성수(부천시), 염준두(고양시), 정태현(성남시)은 4분 24초 02로 한국 신기록을 달성하며 우승했다.

 

이어 남자 평영 50m DB에 출전한 채예지(용인시)도 30초 58로 한국 신기록 작성과 더불어 금메달을 획득했다.

 

나형윤(가평군)은 영주 경륜훈련원에서 열린 사이클 남자 트랙 독주 1km C4에서 1분 18초 615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우승과 한국 신기록,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여자 트랙 독주 1km(Tandem) B에 출전한 김윤공(안산시)은 비장애인 인도자 임유라(경기도장애인사이클연맹)와 팀을 이뤄 1분 21초 347을 기록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같은날 구미 시민운동장에서 펼쳐진 육상에서 경기도는 금메달 4개를 추가하며 독주에 힘을 더했다.

 

박윤재(안산시)는 남자 500m T54에 출전해 1분 45초 15로 결승선에 도착했고, 남자 800m DB에 나선 이무용(포천시)은 2분 4초 99를, 오상미(성님시)는 여자 800m DB에서 2분 55초 88을 기록했으며, 이유정(고양시)은 여자 원반던지기 F35, F38에서 12m 23으로 금메달의 영광을 안았다.

 

볼링에서는 정광준(포천시)과 고미양(부천시)이 각각 남자 개인전 TPB4와 여자 개인전 TPB2를 석권했다.

 

사전 경기로 진행된 사격에서는 주성철(부천시)이 혼성 50m소총복사 R6 개인전 SH1에서 245.2점을 기록한데 이어 혼성 공기소총복사 R3 단체전 SH1에서 1892.4점, 혼성 50m 소총복사 R6 단체전 SH1에서 1840.8점을 쏴 3관왕을 달성했다.

 

또 김학선과 원재웅(이상 부천시), 최해구(화성시)도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추가하며 2관왕에 올랐다.

 

한편, 인천시는 염슬찬이 사이클 남자 트랙 독주 1km C2와 개인추발 3km에서 1분 23초 322와 4분 14초 662로 우승을 차지하며 한국 신기록과 함께 2관왕에 올랐고, 김윤호 역시 육상 남자 포환던지기 F44에서 10m 55로 한국 신기록 작성과 우승을 거뒀다.

 

또 수영 남자 자유형 200m DB에 나선 이수호는 2분 27초 17을 기록하며 금메달을 차지했다.

 

[ 경기신문 = 김도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