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6 (일)

  • 맑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2.4℃
  • 맑음서울 -2.4℃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4.6℃
  • 맑음광주 0.5℃
  • 맑음부산 6.2℃
  • 구름많음고창 -0.2℃
  • 흐림제주 5.4℃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1.2℃
  • 맑음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3.5℃
  • 맑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힙합 로그인 인천] 노립(No LIP), 인천시교육감상·화합상 수상

 “힙합 댄스를 씹어먹겠다는 각오로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27일 열린 ‘HIPHOP LOG-IN 인천’ 아마추어 힙합댄스 경연 페스티벌에서 ‘인천시교육감상’과 ‘화합상(파이어진상)’을 휩쓴 ‘노립(No LIP)’의 포부다.

 

노립은 ‘말로 하는 설명보다 몸으로 보여주겠다’는 각오로 지난해 9월 결성됐다. 이날 대회에는 이지우(19·인덕원고), 이서진(17·모락고), 박은우(17·백영고), 김민정(16·배곧중), 허유진(16·대안여중), 김도원(15·본오중) 등 6명의 중·고등학생들이 참여했다.

 

앞서 페스티벌 스트릿 대회에서 3위, 국립 공주대학 무용대회에서 1위 수상 이력이 있는 쟁쟁한 팀이다.

 

노립은 이날 두 번째 순서로 무대에 올랐다. 약 4분 간 이어진 리듬감 있는 힙합 음악을 배경으로 6명의 팀원들이 딱 떨어지는 안무를 완벽히 소화했다.

 

특히 모두가 검정색 모자와 신발 등 의상으로 어두운 분위기를 연출하면서도 마치 한 사람이 추는 듯한 칼군무와 개개인의 표정 연기가 돋보였다.

 

팀의 막내인 김도원 학생은 “항상 언니들에게 많은 조언을 듣고 함께 연습하면서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며 “무엇보다 즐겁게 춤을 출 수 있어 행복하다. 춤을 좋아하는 사람들과 즐기면서 계속 나아가는 게 목표다”고 말했다.

 

팀에서 리더를 맡고 있는 이지우 학생도 “꾸준히 호흡을 맞춰온 팀원들이지만 특히 이번 무대를 위해 한 달간 집중적으로 연습했다”며 “상을 두 개나 주셔서 굉장히 감사하다. 아직 보여드리지 못한 부분이 많은 만큼 앞으로 다양한 대회에 참가해 지속적으로 발전하는 모습으로 응원해주시는 분들에게 다가가겠다”고 덧붙였다.

[ 경기신문 / 인천 = 정민교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