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구름조금동두천 14.8℃
  • 맑음강릉 16.5℃
  • 맑음서울 18.9℃
  • 맑음대전 16.2℃
  • 맑음대구 17.8℃
  • 구름조금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19.6℃
  • 구름조금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15.4℃
  • 구름많음제주 21.1℃
  • 맑음강화 14.7℃
  • 맑음보은 12.9℃
  • 맑음금산 13.1℃
  • 흐림강진군 16.9℃
  • 구름많음경주시 15.9℃
  • 구름조금거제 18.1℃
기상청 제공

김포 플라스틱 공장서 화재…공장 1개동‧완제품 등 불에 타

 

김포시의 한 플라스틱 가공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공장 1개동이 소실되고 완제품이 불에 타는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29일 김포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28일 오후 1시46분쯤 경기 김포시 통진읍의 한 플라스틱 가공공장 화장실에서 불이 났다는 공장 관계자의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방국은 장비 24대, 소방관 64명을 투입해 진화에 나섰고, 오후 2시51분쯤 화재를 진압했다.

 

이번 화재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샌드위치 패널구조인 공장 1개동 500m²가 소실되고 다른 공장 200m²가 그을렸다. 또 플라스틱 성형기 6점과 완제품 등이 불에 탔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재원인을 전기적 요인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 경기신문 = 김도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