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30 (목)

  • 흐림동두천 23.5℃
  • 흐림강릉 26.4℃
  • 천둥번개서울 23.4℃
  • 흐림대전 24.7℃
  • 구름조금대구 27.3℃
  • 구름조금울산 26.1℃
  • 흐림광주 25.1℃
  • 흐림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6.1℃
  • 구름많음제주 27.3℃
  • 흐림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3.6℃
  • 구름많음금산 24.6℃
  • 구름조금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5.2℃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배우 이얼, 식도암 투병 끝 별세…향년 58세

 

영화 '경관의 피', ‘82년생 김지영’,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활약해온 배우 이얼(본명 이응덕)이 암투병 끝에 별세했다. 향년 58세.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 따르면 이얼은 식도암으로 투병해 오던 중 26일 오전 숨졌다. 이얼은 지난해 방송된 tvN 드라마 ‘보이스 시즌4’ 종영 후 식도암으로 투병해왔다.

 

1983년 연극배우로 데뷔한 이얼은 1992년 영화 ‘짧은 여행의 끝’을 통해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다.

 

드라마 '스토브리그'(2019) 속 만년 꼴찌 야구팀 드림즈의 감독 윤성복 역, '사이코지만 괜찮아'(2020)에서는 주인공 서예지의 아버지 고대환 역을 맡으며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 줬다.

 

또 영화 '와이키키 브라더스'(2001), '봄날의 곰을 좋아하세요'(2003), '82년생 김지영'(2019), '경관의 피'(2022) 등에 출연했다.

 

빈소는 서울의료원 장례식장 3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28일 오전 9시, 장지는 서울시립승화원이다.

 

[ 경기신문 = 정경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