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토)

  • 흐림동두천 17.6℃
  • 구름조금강릉 22.2℃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19.7℃
  • 구름많음대구 20.5℃
  • 구름조금울산 20.8℃
  • 흐림광주 24.1℃
  • 맑음부산 21.8℃
  • 흐림고창 20.6℃
  • 맑음제주 21.8℃
  • 흐림강화 17.3℃
  • 흐림보은 17.1℃
  • 흐림금산 18.4℃
  • 구름많음강진군 18.9℃
  • 흐림경주시 16.9℃
  • 맑음거제 18.4℃
기상청 제공

인천시, '수산 자원 회복' 위해 어린 참조기 30만 마리 방류

 

인천시 수산자원연구소가 수산 자원 회복을 위해 옹진군 연평도 해역에 어린 참조기 30만 마리를 방류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방류한 어린 참조기는 병성감정기관의 전염병 검사를 통해 건강한 종자로 판정받은 전장 7~9㎝의 우량종자들이다.

 

지난 5월 국립수산과학원 제주수산연구소에서 분양받은 수정란을 입식해 한국남동발전 영흥발전본부 어패류 양식장에서 80일 동안 사육했다.

 

이번 방류 후에는 관련 기관을 통해 방류 수역에 어구 제한 및 포획 금지 기간 설정을 권고하고 어업인과 낚시인에게 지도·단속을 병행해 방류 효과를 높일 수 있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연구소는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연평면 해역에 참조기 261만 2000마리를 방류했다.

 

올해는 꽃게 95만 마리, 주꾸미 52만 2000마리, 갑오징어 17만 1000마리를 방류했으며, 추가로 꽃게 100만 마리, 바지락 60만 마리, 참담치 15만 마리 방류할 예정이다.

 

최경주 시 수산자원연구소장은 “인천해역에서 어획되는 고부가가치 지역 특산품종의 지속적인 방류를 통해 인천 해역의 수산자원을 늘리고 어업인 소득 증대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박지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