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15.3℃
  • 구름조금강릉 13.4℃
  • 구름많음서울 18.8℃
  • 흐림대전 19.0℃
  • 흐림대구 17.3℃
  • 구름많음울산 15.9℃
  • 맑음광주 18.4℃
  • 맑음부산 16.9℃
  • 흐림고창 ℃
  • 맑음제주 19.0℃
  • 흐림강화 15.4℃
  • 구름많음보은 17.0℃
  • 흐림금산 18.6℃
  • 맑음강진군 15.8℃
  • 흐림경주시 16.9℃
  • 구름많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파주경찰서, 보이스피싱 예방·검거 유공 시민 포상

 

파주경찰서는 지난 23일 전화금융사기 범인 검거에 기여한 관내 커피전문점 점장과 은행 직원에게 표창 및 감사장과 포상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5일 은행 직원인 A씨는 피해자가 현금 1000만원을 인출하고 인접 축협으로 이동해 현금 450만원을 추가로 인출하려는 것을 알고 보이스피싱을 의심해 경찰에 신고하여 피해를 예방했고, 유명커피전문점 점장 B씨는 지난달 25일 매장 앞에서 현금 600만원을 주고받는 모습을 수상히 여겨 경찰이 도착할 때까지 시간을 끌어 검거를 도왔다.

 

최근, 보이스피싱 범죄는 지속적인 단속을 통해 계좌이체형 수법은 감소 추세지만, 은행․금감원 등 직원을 사칭해 고금리대출자에게 저금리 대출로 전환해주는 조건으로 기존 대출금을 일부 반환해야 한다고 속인 후 직접 만나 대환금을 편취 하는 대환대출형 수법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이재성 서장은 “최근, 보이스피싱 범죄 수법이 지능화·고도화되고 피해액도 증가하고 있으며, 금융기관에서 저금리로 대환대출을 해주겠다고 현금 전달을 요구하는 것은 100% 보이스피싱 범죄이니, 이에 속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주민들의 적극적인 신고와 협조를 당부했다.

 

[ 경기신문 = 최연식 기자 ]









COVER STORY